• 구름많음동두천 19.8℃
  • 구름많음강릉 21.9℃
  • 서울 21.2℃
  • 대전 22.1℃
  • 구름많음대구 25.4℃
  • 울산 24.8℃
  • 흐림광주 22.6℃
  • 부산 24.1℃
  • 흐림고창 22.2℃
  • 제주 23.5℃
  • 구름많음강화 20.6℃
  • 흐림보은 23.3℃
  • 흐림금산 24.8℃
  • 구름많음강진군 23.8℃
  • 구름많음경주시 26.2℃
  • 흐림거제 23.9℃
기상청 제공

5월 가정의 달 특집 - 선물 고르기

저렴하면서 실용적인, 그러면서도 진심을 담은 선물은?

URL복사

5월은 모두들 가정의 달이라고 한다. 5월 5일 어린이날, 5월 8일 어버이날, 5월 15일 스승의 날, 5월 20일 성년의 날이 한 달에 다 모여 있다. 특히 대학생이면 부모님의 은혜에 조금이나마 보답하기 위해 5월 8일 어버이날을 챙겨드려야 할 것이며 5월 15일 스승의 날에는 학교 교수 및 이제 동안 자신을 바른길로 인도해 준 스승의 은혜를 생각하면서 약소하지만 선물을 드려야 할 일이 생길 수도 있을 것이다.

솔직히 대학생이면 미성년자가 지나 성인이며 어버이날과 스승의 날에 어떤 선물로 해야 할지 고민일 것이다. 또한 불경기인 이 상황에서 어떤 선물을 해야 할지 고민인 학생들도 많을 것으로 예상됨으로 이에 가정의 달을 맞이해 대학생들의 어떤 선물을 하면 적합한지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 5월 8일 어버이날 어떤 선물을 하는게 좋을까?
어버이날 부모님들께서 제일 받기 싫어하는 선물이 설문결과 나왔다. 그건 바로 너무 뻔한 카네이션 및 꽃이라고 한다. 과거에 초등학교 때 5월 달이 되면 수업시간에 빨간색 색종이를 이용해 카네이션을 만들고 5월 8일 어버이날 아침 학교 등교하기 전 부모님 가슴에 카네이션 달아드리는 장면이 생생 할 것이다. 하지만 시대가 너무 변했는지 이제 부모님들께서 뻔한 카네이션 선물은 싫다고 하신다. 또한 그 다음으로 싫어하시는 선물이 복잡하고 사용하기 까다로운 전자기기와 양말 및 속옷 이어 성의 없이 적게 넣은 돈 봉투라고 설문결과가 드러났다.

-부모님께서 받고 싶어 하시는 선물은?
1등. 백화점상품권 2등. 현금 3등. 건강보조식품 4등. 야외활동에 편한 아웃도어 순으로 나타났다. 백화점상품권 및 현금은 학생들의 기준으로 부담되지 않는 10만원선이 가장 적당하다고 나타났으며, 건강보조식품의 경우에도 5만원에서 10만원선에서 살 수 있을 것이다. 또한 부모님들께서 문화 공연을 즐기시라고 영화티켓, 연극공연 표, 뮤지컬 티켓을 구해드리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 같다.

20여년 동안 많은 사랑과 애정으로 특히 자식을 위해 많은 것을 포기하며 살아오신 부모님들을 위해 5월 8일 하루만이라도 부모님을 위해 특별한 선물을 선사 해드리는 것도 나쁘지 않을 듯하다.


● 스승의 은혜는 하늘같아서.. 우러러 볼수록 높아만 지네..
5월 15일 스승의 날이다. 한 때 스승의 날에 부모님들의 촌지를 통해 하루 학교에서 임시휴교를 하기도 했다. 하지만 촌지로 돈을 주는 것은 좀 문제가 되지만 그래도 약소한 선물로 스승의 은혜에 보답하는 것은 나쁘지 않을 듯하다. 설문조사 결과 스승의 날에 가장 많이 주는 선물로는 1등 상품권 2등 꽃 3등 화장품 및 향수로 거론되었다.

하지만 이러한 선물의 경우에는 너무 식상하고 이색적인 선물을 소개 해주겠다. 일단 선생님들은 수업을 하는데 목이 제일 중요하기 때문에 대추차, 유자차, 생강차 등 전통차 종류를 추천하며 또한 목의 경우 건조함이 최악의 적이기 때문에 교무실에서 간단히 비치해두고 사용할 수 있는 미니 가습기와 아니면 살균효과가 강화된 물방울 가습기도 괜찮을 듯하다.

그리고 수업시간에 매일 서서 계시는 선생님을 위해 피로회복 및 혈액순환이 잘되는 족욕기도 나쁘지 않을 듯하다. 추천한 전통차, 미니가습기, 족욕기는 1만원에서 5만원 정도 선에서 살 수 있기 때문에 학생들이 부담되지 않는 가격 선에서 스승의 날 선물을 할 수 있을 듯하다. 여러분의 술값을 한 번 아끼고 자신의 기억 속에 재일 기억 남는 교수님이나 선생님을 한 번 찾아뵙고 선물을 전하는 것도 괜찮을 듯하다.


● 5월 20일 성년의 날
성년의 날에는 공식적인 선물이 있다. 향수, 장미, 키스이다. 하지만 요즘 시대 트렌드에 고정되어 있는 선물은 싫어한다. 특히 여성의 경우에는 한참 피부에 신경 쓸 나이이며 악세서리에 관심이 많을 나이이다. 성년 여성은 기능성 화장품 및 악세서리를 한 번 선물 하는 것도 좋을 듯하며 성년 남성은 스타일러시한 패션을 선보이는 것에 많은 투자를 할 것으로 보인다. 그래서 가방 및 신발을 한 번쯤 선물 하는 것도 나쁘지 않을 듯하다

시대가 바뀌어서 어떤 선물을 할까? 고민하는 학생도 많을 것이며, 선물을 받는 당사자가 어떤 것이 필요할까? 생각도 많이 한다. 하지만 아무리 좋은 선물을 하여도 그 선물에 진심이 들어있지 않으면 엄청 비싼 선물을 하여도 받는 분은 좋아하지 않을 것이다. 조금은 약소하지만 그 선물 안에 여러분이 직접 쓴 카드를 넣어서 선물을 전달 한다면 그 선물의 크기는 배가 될 듯하다.

관련기사





[사설] 다수결주의·합리주의 정치모델과 국가행복도 한국의 민주주의는 사실상 민주주의의 정체 또는 퇴행이라고 볼 수 있는 위기 가능성의 징후가 많다. 정치권에 대한 국민의 낮은 신뢰도, 정체성이 없는 정당정치 등은 한국 정치의 낮은 제도화 수준을 반영하고 있다. 이처럼 민주주의 토대를 위한 사회적 기반의 붕괴와 민주주의 절차의 핵심인 정당체제의 역할이 실종된 한국의 정치 상황에서 국민이 행복한 삶을 영위하기 위해 한국정치가 어떠한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함의를 제시하기 위해 다수결주의와 합의주의 정치모델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다수결주의는 말 그대로 다수의 뜻이 지배하는 정치원리를 의미한다. 이 원리는 다수를 점한 세력에게 정치권력을 집중시키는 것이며, 일사분란하고 결단력 있는 리더십과 신속한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하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다수결주의는 다수를 점하는 정치세력이 권력을 독점하기 때문에 야당은 다음 선거에서 권력을 획득하기 전까지는 침묵해야 한다. 다수결주의는 이러한 면에서 매우 배타적이고 경쟁적이고 적대적이다. 다수결주의가 작동되는 가장 대표적인 나라는 미국이다. 합의주의는 다수가 지배하는 정치원리라는 면에서는 다수결주의와 다를 바 없으나, 다수에 의한 지배를 최소한의 기준으로 삼는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