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9.8℃
  • 구름많음강릉 21.9℃
  • 서울 21.2℃
  • 대전 22.1℃
  • 구름많음대구 25.4℃
  • 울산 24.8℃
  • 흐림광주 22.6℃
  • 부산 24.1℃
  • 흐림고창 22.2℃
  • 제주 23.5℃
  • 구름많음강화 20.6℃
  • 흐림보은 23.3℃
  • 흐림금산 24.8℃
  • 구름많음강진군 23.8℃
  • 구름많음경주시 26.2℃
  • 흐림거제 23.9℃
기상청 제공

가을과 산책을 두배로 즐기자~

캠퍼스 곳곳에 숨은 매력을 찾아서

URL복사

하늘은 높고 낙엽은 붉게 물들어 가는 가을을 맞이하여 우리학교의 산책로를 알아보고자 한다. 우리학교 동문을 기점으로 교내의 숨은 산책로를 알아보고 겨울이 오기 전에 알록달록, 형형색색으로 물든 우리학교 가을 풍경 속으로 빠져들어 보자!

● 1코스는 산업협력관 뒤쪽부터 음악공연예술대학을 거쳐 동천관가는 길
산업협력관 뒤에는 느티나무와 산벚나무가 있으며 상수리나무 밑에 벤치가 있어 간단한 휴식을 취할 수 있다. 15분정도 걸리며 식후 도보 운동으로 추천한다.
● 2코스는 동문에서 오른쪽으로 가면 행소박물관 옆 메타세쿼이아 길이 나온다. 일정한 간격의 벤치와 메타세쿼이아의 그늘로 많은 사람들이 이곳에 휴식을 취하러 온다. 김지혜(환경과학·1)씨는 “메타세쿼이아 길은 친환경적이고 또 주변 풍경도 예뻐서 데이트 장소로 추천합니다.”고 말했다. 이 길은 오산관까지 이어져 있으며 10여분 정도면 산책할 수 있는 장소이다.

● 3코스 노천강당을 지나 스미스관 쪽으로 아담스채플 올라가는 길
노천강당에는 느릅나무, 중국단풍이 있으며 강당의 전체적인 모습이 한눈에 들어와 전망이 좋다. 스미스관으로 아담스채플을 올라가는 길에는 이팝나무, 꽃랭강나무, 화살나무 등 다양한 나무가 있어 조경이 아름다우며 교내에서 가장 높은 곳이다. 아담스채플을 가는 길과 주위 풍경 구경까지 총 25~30분 정도의 시간이 소요된다.
● 4코스 학군단부터 아담스채플을 내려오는 억새풀 길
학군단과 명교생활관에서 아담스채플을 내려오는 길에는 억새풀이 많이 자라나 있다. 사람의 손을 타지 않아 투박한 억새풀이지만 진정한 가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장소다. 화려한 낙엽보다 수수한 억새풀을 구경하고 싶은 사람에게 강력 추천!
● 5코스 아담스채플에서 계명한학촌을 걸쳐 동산도서관 쪽으로 내려오는 길
아담스채플에서 내려오면 계명한학촌이 있다. 내려오는 길에는 잔잔한 음악소리와 작은 인공폭포가 있으며 수수꽃다리, 심화백, 감나무 등이 있어 다른 산책로보다 다양한 꽃나무가 있다. 한옥과 가을 정경이 조화를 이루는 계명한학촌은 30여분이면 산책할 수 있으며 명상하기에 좋아 혼자만의 시간을 가질 수도 있다.

● 6코스 공과대학과 동산도서관 사이에 있는 ‘대은의 동산’은 벚나무로 이루어진 산책로이다. 왕벚나무 동산은 대구은행의 헌수기금으로 조성되었으며 곳곳의 나무에 ‘희망의 숲’이라는 팻말이 걸려있다. 10~15분이면 간단하게 산책할 수 있으며 벤치가 잘 조성되어 있다.● 7코스의 영암관 앞의 통일의 광장에서 만난 중국인 교환학생 황탁문(한국문화정보학·2) 씨는 “단풍나무의 색깔과 건물의 색이 잘 어울려서 학교가 너무 아름답다”고 하며 “앞으로도 이 거리를 자주 걸어볼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통일의 광장 산책로는 10여분이 소요되며 벤치도 구비되어 있어 산책과 휴식을 할 수 있는 공간이다.

이제까지 우리 학교의 산책길을 알아보았다. 산책로를 통하여 취업과 과제에 시달리는 우리 학생들, 안식을 취해보자. 또한 원래 알고 있었지만 새롭게 알게 된 산책로가 있다면 공강시간을 통해 가벼운 산책을 해보는 것이 어떨까?

관련기사





[사설] 다수결주의·합리주의 정치모델과 국가행복도 한국의 민주주의는 사실상 민주주의의 정체 또는 퇴행이라고 볼 수 있는 위기 가능성의 징후가 많다. 정치권에 대한 국민의 낮은 신뢰도, 정체성이 없는 정당정치 등은 한국 정치의 낮은 제도화 수준을 반영하고 있다. 이처럼 민주주의 토대를 위한 사회적 기반의 붕괴와 민주주의 절차의 핵심인 정당체제의 역할이 실종된 한국의 정치 상황에서 국민이 행복한 삶을 영위하기 위해 한국정치가 어떠한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함의를 제시하기 위해 다수결주의와 합의주의 정치모델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다수결주의는 말 그대로 다수의 뜻이 지배하는 정치원리를 의미한다. 이 원리는 다수를 점한 세력에게 정치권력을 집중시키는 것이며, 일사분란하고 결단력 있는 리더십과 신속한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하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다수결주의는 다수를 점하는 정치세력이 권력을 독점하기 때문에 야당은 다음 선거에서 권력을 획득하기 전까지는 침묵해야 한다. 다수결주의는 이러한 면에서 매우 배타적이고 경쟁적이고 적대적이다. 다수결주의가 작동되는 가장 대표적인 나라는 미국이다. 합의주의는 다수가 지배하는 정치원리라는 면에서는 다수결주의와 다를 바 없으나, 다수에 의한 지배를 최소한의 기준으로 삼는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