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9.8℃
  • 구름많음강릉 21.2℃
  • 서울 21.0℃
  • 대전 23.4℃
  • 구름많음대구 24.0℃
  • 울산 24.8℃
  • 흐림광주 22.6℃
  • 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2.4℃
  • 제주 23.4℃
  • 구름조금강화 20.6℃
  • 구름많음보은 21.2℃
  • 구름많음금산 25.2℃
  • 구름조금강진군 23.6℃
  • 구름조금경주시 24.9℃
  • 구름많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지식의 보고, 동산도서관 200% 활용하는 법!

원하는 자료 발 빠르게 찾아 스마트 대학생활 누리기

URL복사

요즘 대학생들은 과제의 늪에 허덕이고 있다. 어떤 과제를 하든 기본적으로 자료가 필요한데, 인터넷에 나오는 자료들은 출처가 불분명하고, 전문성이 없는 경우가 많다. 결과적으로 서적이나 논문, 신문 등의 자료를 이용해야 할 것이다. 우리와 멀지 않은 곳에 자료들의 보고, 도서관이 있다. 이번 발자취를 통해 도서관에서 원하는 자료를 찾는 법을 알아보고, 원하는 자료가 없을 때 어떻게 신청하는지 알아보자. 아는 것이 힘이라는 말이 있다. 이용방법을 잘 익혀 도서관의 수많은 지식들을 내 것으로 만들어보자.
CHAPTER 1. 내가 원하는 자료, 어떻게 찾을까?

● 단행본 자료 찾기
우선 동산도서관 홈페이지를 들어가 그림의 ①이나 ②의 검색창으로 내가 찾는 자료가 있는지, 있다면 대출이 가능한지 확인해야 한다. 대출이 가능하다면 해당 자료의 위치와 청구기호를 확인하고 도서관을 방문해 자료를 대출하면 된다. 대출가능인데 데스크신청이라고 나온다면 해당 자료실에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내가 찾는 도서가 모두 대출중이라면 예약서비스를 통해 해당 책이 대출 가능할 때 SMS를 받을 수 있고, 대명캠퍼스 도서관에만 자료가 있다면 굳이 갈 필요 없이 캠퍼스 간 대출 서비스를 통해 자료를 받아볼 수 있다. 만약 대출불가 표시와 함께 지하1층 보존서고에 자료가 위치해있다고 나온다면 보존서고도서 신청을 하면 된다.

● 논문 자료 찾기
첫 번째로, 우리학교 학위논문을 찾고 싶다면 그림의 ⑤을 눌러 dCollection(학위논문)을 들어가보자. dCollection은 Digital Collection의 줄임말로 대학 학술정보가 생산과 동시에 유통되는 최적의 연구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만들어진 범국가적 디지털 지식정보 유통체계 시스템이다. 논문 작성자가 대학의 dCollection 시스템에 접속하여 작성한 자료 파일을 등록/제출하면 해당논문이 디지털화되어 학술연구자에게 제공된다. 검색창에 내가 찾고 싶은 논문 제목이나 키워드를 검색하면 우리학교 대학원생의 학위논문을 PDF파일로 볼 수 있다. 두 번째로, 다른 학교의 학위논문을 보고 싶다면 그림의 ④를 눌러 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에 들어가 아까와 같은 방법으로 논문을 검색해보자. 내가 원하는 논문을 볼 수 없다면 저자가 인터넷 저작동의를 하지 않은 경우이므로 원문복사 서비스를 통해 자료를 이용하도록 하자. 전체적인 검색을 원한다면 그림의 ③을 눌러 전자저널, 학술논문, 기사 등을 한 번에 검색하자.

● 학술지 자료 찾기
학술지를 검색하고 싶다면 그림의 ③을 눌러 학술지 명이나 키워드로 검색해보자. 검색 결과 자료의 양이 방대하다면 페이지 왼쪽의 검색결과제한을 이용해보자. 자료유형, 주제어, 언어, 발행처 등 여러 항목별로 재검색이 가능해 검색결과를 좁혀나갈 수 있다. 검색결과제한은 학술DB검색뿐만 아니라 그림의 ②인 소장자료검색에서도 가능하다. 좀 더 자세한 검색을 원한다면 그림 ⑤를 눌러 학술DB 리스트, 전자저널, dCollection을 이용하면 된다. 또한 그림의 ⑨, ⑩에 보이는 Google과 NAVER 검색을 이용해보자. 이 검색 시스템은 Google과 NAVER에서 검색할 수 있는 자료 중 우리학교가 소장하고 있는 학술자료만을 검색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특히 Google 학술정보 검색은 출처와 인용횟수를 한눈에 볼 수 있어 자료 선정할 때에 참고할 수 있다.

● 신문·잡지 자료 찾기
신문 자료는 도서관 1층과 6층에서 찾아볼 수 있다. 1층 일반열람실 앞에는 학생들이 주로 보는 신문을 위주로 열람대에 서서 읽을 수 있도록 꾸려놓았다. 6층 연속간행물실에는 비교적 학생들이 찾지 않는 신문 자료가 비치되어 있다. 신문 자료를 지면으로 읽을 수 있지만 디지털 시대에 발맞춰 PDF 파일로 쉽게 열람할 수 있도록 전자열람시스템이 마련되어있다. 노트북 열람실 앞에 설치된 전자신문 키오스크로 다양한 언론사의 신문을 터치를 통해 열람할 수 있다. 잡지 자료도 6층 연속간행물실에서 볼 수 있는데, 만약 내가 찾는 신문이나 잡지가 구독 중단이 됐다면 전자 자료로 이용할 수 있다.


CHAPTER 2. 원하는 자료가 없다면 어떻게 할까?

● 캠퍼스 간 대출
성서캠퍼스와 대명캠퍼스를 직접 오가지 않고 대출할 수 있는 서비스다.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자료검색 후 캠퍼스대출 버튼을 클릭해 이용하면 된다. 신청한 자료는 성서캠퍼스 동산도서관 2층 중앙대출실, 대명캠퍼스도서관 자료실 데스크에서 대출할 수 있다. 반납은 대출한 장소에 관계없이 동산도서관, 대명캠퍼스도서관 어디에서든 가능하다.

● 자료구입신청
도서관에 내가 찾는 도서가 없다면 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구입신청을 해보자. 그림의 ⑥을 눌러 원하는 도서의 정보를 입력하면 된다. 또한 자료구입지원시스템과의 통해 신청하는 서비스도 있는데, 별도의 복본조사 및 도서정보의 직접 입력 없이 한 번의 클릭만으로 신청할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이다. 단, 국외 서적의 경우 학부생은 해당 자료실 담당사서에게 직접 방문해 상담 후 신청 가능하고, 대학원생의 경우 소속 학과장의 추천서를 첨부해 해당 자료실 담당사서에게 직접 신청하면 된다. 휴학생, 졸업생, 지역주민 및 기타 외부인은 신청이 불가하며, 금서, 만화, 일부 판타지 소설, 규격 외 자료, 기타 대학생 수준 이하의 도서 또한 신청 불가하다.

● 상호대차신청
상호대차서비스는 우리학교 도서관이 소장하고 있지 않은 단행본을 국내 협력기관에 대출 의뢰하여 제공하는 서비스다. 우리학교 소속 교직원 및 재학생들이 이용할 수 있고, 동산도서관 홈페이지나 RISS 홈페이지에서 신청이 가능하다.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는 방법은 그림의 ⑦을 눌러 도서 정보를 입력하면 된다. 대출은 최대 3권, 자료가 도착한 시점부터 15일간 가능하다. 이용금액은 왕복 택배비이며, KERIS 상호대차는 5천원, 국립중앙도서관 상호대차는 4천6백8십원이다. 자료 도착 후에는 신청자에게 문자서비스로 도착통보가 발송되고, 도착알림 수신 후 동산도서관 2층 정보서비스센터에서 비용 납입 후 수령하면 된다. 자료를 미수령할 시 도서관 이용에 제한을 받는다.

● 원문복사신청
원문복사서비스는 우리학교 도서관에 소장되어 있지 않는 자료를 국내 협력기관에 복사 의뢰하여 제공하는 서비스다. 대상 자료는 연속간행물 기사, 학위논문 및 단행본의 부분 복사이다.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자료소장, 원문제공 여부를 확인한 후 서비스를 이용해야 한다. 신청은 동산도서관 홈페이지나 RISS, NDSL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동산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는 방법은 그림의 ⑧을 눌러 자료와 개인 정보를 입력한 후 저장 버튼을 누르면 된다. 이용요금과 배송기간은 신청기관과 자료에 따라 조금씩 차이가 있으니 동산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도록 하자. 자료 수령은 상호대차와 마찬가지로 도착 알림 수신 후 동산도서관 2층 정보서비스센터에서 비용 납입 후 수령하면 된다.

※ 자료협조 : 조용수(동산도서관・학술정보서비스팀)

관련기사





[사설] 다수결주의·합리주의 정치모델과 국가행복도 한국의 민주주의는 사실상 민주주의의 정체 또는 퇴행이라고 볼 수 있는 위기 가능성의 징후가 많다. 정치권에 대한 국민의 낮은 신뢰도, 정체성이 없는 정당정치 등은 한국 정치의 낮은 제도화 수준을 반영하고 있다. 이처럼 민주주의 토대를 위한 사회적 기반의 붕괴와 민주주의 절차의 핵심인 정당체제의 역할이 실종된 한국의 정치 상황에서 국민이 행복한 삶을 영위하기 위해 한국정치가 어떠한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함의를 제시하기 위해 다수결주의와 합의주의 정치모델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다수결주의는 말 그대로 다수의 뜻이 지배하는 정치원리를 의미한다. 이 원리는 다수를 점한 세력에게 정치권력을 집중시키는 것이며, 일사분란하고 결단력 있는 리더십과 신속한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하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다수결주의는 다수를 점하는 정치세력이 권력을 독점하기 때문에 야당은 다음 선거에서 권력을 획득하기 전까지는 침묵해야 한다. 다수결주의는 이러한 면에서 매우 배타적이고 경쟁적이고 적대적이다. 다수결주의가 작동되는 가장 대표적인 나라는 미국이다. 합의주의는 다수가 지배하는 정치원리라는 면에서는 다수결주의와 다를 바 없으나, 다수에 의한 지배를 최소한의 기준으로 삼는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