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1.2℃
  • 구름많음강릉 22.7℃
  • 서울 22.3℃
  • 대전 22.9℃
  • 구름많음대구 30.0℃
  • 구름많음울산 29.1℃
  • 흐림광주 22.5℃
  • 구름많음부산 24.6℃
  • 흐림고창 21.9℃
  • 제주 23.8℃
  • 흐림강화 22.1℃
  • 흐림보은 24.5℃
  • 흐림금산 25.0℃
  • 흐림강진군 25.2℃
  • 구름많음경주시 29.8℃
  • 구름많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우리학교 통합 뉴스 포털 200% 활용법

URL복사

우리학교 신문방송국 뉴스포털 ‘gokmu’를 아시나요? 지난 7월 4년 만에 새롭게 개편한 우리학교 뉴스포털. 궁금하시죠? 그러실 것 같아 ‘gokmu’를 100% 활용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드리려 합니다. 종이신문보다 훨씬 간편하게 볼 수 있고, 연재가 끝난 기사들도 간단한 검색만 하면 볼 수 있는 ‘gokmu’를 알고 싶으시다면 지금 이 글에 집중해주세요!
- 엮은이 말 -   

 

 

1.  상단에는 다양한 기사들을 전체, 보도, 인터뷰, 사회, 문화·생활, 학술, 발자취, 고정란 등 성격별로 분류해놓았다. ‘전체’를 클릭 시 기사들의 성격 구분 없이 다양한 종류의 기사들을 한눈에 볼 수 있다. 만약 인터뷰 기사들만 보고 싶다면 인터뷰 카테고리를 클릭해 지금까지 발행된 인터뷰 기사들을 골라볼 수 있다.

 

2. 홈페이지에 들어가면 가장 먼저 눈에 띄는 이 칸에는 계명대신문의 호수별 주요 기사가 위치해있다. 최근 발행된 신문의 가장 중요도가 높은 기사 3개를 홈페이지 정 중앙에 배치해 클릭 한번만으로 간편하게 중요도 높은 기사를 바로 볼 수 있다.

 

3. 과거에 발행된 신문 PDF 파일을 일일이 다운로드를 하지 않고도 클릭을 통해 홈페이지 내에서 쉽게 볼 수 있다. 2014년부터 현재까지 다양한 기사들이 있으니, 과거 기사를 다시 보고 싶다면 ‘PDF 기사보기’를 눌러보자!

 

4. 1980년 5월에 시작되어, 대학문단을 대표하는 문학상으로 매년 많은 대학 문인들의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는 계명문화상 수상작들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계명문화상’ 메뉴가 상단에 위치해있다. 우리학교를 거쳐간 많은 문인들의 작품들을 한 번의 검색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5. 계명대신문 기사만 볼 수 있는 것이 아니다! 계명대신문뿐만 아니라 교육방송과 영자신문 Gazette의 기사도 모두 이 사이트에서 손쉽게 볼 수 있다. 교육방송의 경우에는 방송 후 정규방송을 업로드 해놓으니 본방사수를 못하더라도 즉시 다시 볼 수 있다는 사실! 또한 Gazette를 클릭하면 깔끔한 디자인의 홈페이지가 여러분을 반길 것이다. 계명대신문과 마찬가지로 카테고리 별로 분류돼 있으니 원하는 정보를 얻기 위해서는 클릭해보자.

 

6. ‘공지사항, 자료실, 기사제보, 문의’ 모든 홈페이지에 빠져서는 안 될 4요소가 왼쪽 하단에 위치해있다. 공지사항은 본사에 관한 공지를 가장 먼저 접할 수 있다. 또한 자료실에는 학생들을 위해 다양한 레포트 표지나 PPT 서식이 업로드돼 있다. 레포트를 작성하거나 PPT를 만들 때 막막한 학생들은 자료실에서 자유롭게 다운로드할 수 있으니 꼭 활용해보자. 기사로 다루었으면 하는 내용이 있다면 ‘기사제보’와 ‘문의하기’를 이용해보자. 

 

7. 사이트 왼쪽 하단에는 교내사이트가 배치되어있다. 우리학교 홈페이지, 동산도서관 홈페이지 그리고 EDWARD포털이 있다. 기사를 보고난 후 원하는 사이트를 클릭 시 바로 다른 홈페이지로 이동할 수 있다. 기사를 읽어본 후 접속하고 싶은 사이트에 클릭 한 번으로 바로 방문이 가능하다. 

 


8. 지금은 연재가 끝난 고정란을 볼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gokmu’에 없는 것은 없다. 연재가 끝난 고정란 기사들을 따로 모아 ‘연재 끝난 기사’ 카테고리에 모아두었다. 예전의 기사라 보고 싶어도 볼 수가 없었던 고정란 기사들을 간편하게, 다양하게 즐겨보자. 

 

9.  계명대신문의 독자라면 누구나 ‘독자마당’에 참여할 수 있다. 주제 또한 자유로워 자신이 쓰고 싶은 글이나 보내고 싶은 사진을 분량에 맞춰 응모해서 신문에 채택되면 소정의 원고료까지 받을 수 있다. 함께 나누고 싶은 사진이나 글이 있다면 독자마당에 응모해 보는 것은 어떨까? 학교 신문에 실리는 영광과 원고료 또한 함께 받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놓치지 말자. 독자마당의 문은 언제나 열려있으니, kmuquiz@hanmail.net으로 주저 말고 문을 두드리길!

관련기사





[사설] 다수결주의·합리주의 정치모델과 국가행복도 한국의 민주주의는 사실상 민주주의의 정체 또는 퇴행이라고 볼 수 있는 위기 가능성의 징후가 많다. 정치권에 대한 국민의 낮은 신뢰도, 정체성이 없는 정당정치 등은 한국 정치의 낮은 제도화 수준을 반영하고 있다. 이처럼 민주주의 토대를 위한 사회적 기반의 붕괴와 민주주의 절차의 핵심인 정당체제의 역할이 실종된 한국의 정치 상황에서 국민이 행복한 삶을 영위하기 위해 한국정치가 어떠한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함의를 제시하기 위해 다수결주의와 합의주의 정치모델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다수결주의는 말 그대로 다수의 뜻이 지배하는 정치원리를 의미한다. 이 원리는 다수를 점한 세력에게 정치권력을 집중시키는 것이며, 일사분란하고 결단력 있는 리더십과 신속한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하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다수결주의는 다수를 점하는 정치세력이 권력을 독점하기 때문에 야당은 다음 선거에서 권력을 획득하기 전까지는 침묵해야 한다. 다수결주의는 이러한 면에서 매우 배타적이고 경쟁적이고 적대적이다. 다수결주의가 작동되는 가장 대표적인 나라는 미국이다. 합의주의는 다수가 지배하는 정치원리라는 면에서는 다수결주의와 다를 바 없으나, 다수에 의한 지배를 최소한의 기준으로 삼는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