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5.1℃
  • 맑음강릉 23.3℃
  • 맑음서울 25.1℃
  • 맑음대전 25.1℃
  • 구름조금대구 26.5℃
  • 맑음울산 23.1℃
  • 구름많음광주 25.7℃
  • 맑음부산 23.9℃
  • 구름많음고창 25.4℃
  • 흐림제주 19.2℃
  • 맑음강화 24.1℃
  • 맑음보은 25.1℃
  • 맑음금산 25.2℃
  • 구름많음강진군 25.9℃
  • 구름조금경주시 27.1℃
  • 구름조금거제 25.4℃
기상청 제공

대면수업 준비 한창인 캠퍼스

성서·대명캠퍼스 내 모든 건물 소독 및 재점검

 

5월 4일로 예정된 대면수업을 앞두고 성서·대명 캠퍼스에서는 청소 및 교육환경관리, 건물별 방역 소독 작업이 한창이다.

 

본교 관리처 직원과 용역직원 100여 명(성서캠 78명, 대명캠 26명)이 캠퍼스의 강의실 바닥, 2만3천여 개의 책걸상, 유리창, 화장실 등 교육공간을 청소 중이며, 전자교탁, 빔 프로젝트, 스크린 등의 교육기자재를 재점검하고 있다.

 

모든 건물마다 매일 알코올과 차아염소산 나트륨 희석액을 이용해 문손잡이와 화장실 위생기구 등을 소독하고 있으며, 매주 2회 환경부 지정 살균소독액을 이용해 로비, 복도, 계단, 화장실 등의 공용 공간을 소독 중이다. 대면수업을 목전에 둔 이달 27일부터 28일까지는 모든 강의실에 초미립자 소독약을 살포할 예정이다. 관리처 관계자에 따르면 교내 모든 방역소독 작업은 환경부의 지침에 따라 시행된다.





[사설]위기를 극복하는 지혜 우리나라는 현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때문에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고 있다. 대학도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위기를 맞았다. 지금 코로나19는 국가의 중앙 및 지방 행정 조직, 입법 조직의 능력, 사회 곳곳에 도사리고 있던 문제, 그리고 국민의 수준까지 적나라하게 드러내고 있다. 이처럼 각종 문제는 평소에는 잘 드러나지 않다가 결정적인 순간에 드러난다. 유사 이래 크고 작은 위기는 언제나 있었다. 문제는 위기를 어떻게 극복하느냐이다. 위기를 극복하는 방법은 다양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평상심을 유지하는 일이다. 평상심을 잃으면 우왕좌왕 일의 순서를 정확하게 판단하지 못할 뿐 아니라 문제의 본질을 파악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안타깝게도 우리나라는 큰 위기를 맞아 평상심을 제대로 유지하지 못하고 있다. 물론 평소에도 평상심을 유지하기가 어려운데 위기 때 평상심을 유지하기란 더욱 어렵다. 그러나 평소에 평상심을 잃으면 큰 문제가 일어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위기 때 평상심을 잃으면 자칫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낳을 수도 있다. 위기 때일수록 큰 지혜를 발휘해야 한다. 역사는 지혜를 얻는데 아주 효과적인 분야다. 역사는 위기 극복의 경험을 풍부하게 기록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