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6.0℃
  • 맑음강릉 7.3℃
  • 맑음서울 6.7℃
  • 구름많음대전 6.2℃
  • 구름많음대구 7.3℃
  • 구름조금울산 8.4℃
  • 맑음광주 8.2℃
  • 맑음부산 9.0℃
  • 맑음고창 9.0℃
  • 구름많음제주 12.5℃
  • 맑음강화 6.4℃
  • 구름많음보은 6.2℃
  • 흐림금산 6.7℃
  • 맑음강진군 9.7℃
  • 구름많음경주시 8.7℃
  • 맑음거제 8.8℃
기상청 제공

우리학교, LINC사업 3년 연속 ‘매우 우수’

캡스톤디자인 연계 창업 프로그램 운영 등의 성과 이뤄

우리학교가 산학협력선도대학 육성사업(LINC 사업) 4차 년도 평가결과 ‘매우 우수’ 등급을 받았다. LINC사업은 지역대학과 지역산업의 공생과 산학협력 선도모델 창출 및 확산을 위해 교육부가 주관하는 대학 협력 지원사업이다.

지난 2012년 LINC사업에 선정된 후 지속적으로 사업단을 운영해 온 우리학교는 LINC사업을 통해 캡스톤디자인과 연계한 창업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그 중 창의성과 사업성이 높은 팀을 선발해 전문가 집중지도, 해외 연수 및 크라우드 펀딩 등 체계적인 창업자 육성을 위해 노력해왔다. 그 결과 특허 4건, 경진대회 수상 18건, 크라우드 펀딩 2건 등의 성과를 인정받아 교육부로부터 우수 프로그램 사례로 인정받았다.

이번 4차 년도 평가에서는 LINC사업에 참여한 87개교를 대상으로 지난해 사업성과와 올해 사업계획을 평가했으며, 일반대학 및 전문대 22개교만이 ‘매우 우수’ 등급을 받았다. 우리학교는 올해까지 3년 연속 최고등급을 받아 5차 년도 사업비를 확보했다.

방대욱(컴퓨터공학·교수) 산학협력선도사업단장은 앞으로의 사업 계획에 대해 “5차 년도에는 중앙아시아 국가를 대상으로 글로벌 산학협력 거점센터 설치 및 운영,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기반의 성과물에 대한 기술사업화 사업을 추진하겠다.”라며 또한, “거점실습기관 기반의 기업 맞춤형 장기현장실습 선도모델을 운영하여 산업협력 선도대학으로서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전했다.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에밀 아자르, ‘자기 앞의 생’ 계명대신문사로부터 이 글을 써 달라는 부탁을 받았을 때, 대학 방송국 활동을 하던 시절이 떠올라 잠깐 마음이 두근거렸습니다. 대학생에게 권하는 한 권을 고르는 건 정말 어려운 일이지만, 여러분과 같은 대학생일 때 제가 제일 좋아했던 소설은 틀림없이 에밀 아자르의 ‘자기 앞의 생’이었습니다. 책을 펼치면 어느새 나는 프랑스 벨빌 거리 어느 골목, 엘리베이터가 없는 건물 7층 계단에 걸터앉아 있습니다. 살찌고 병이 든 로자 아줌마에게는 힘이 부치는 계단입니다. 모모는 그녀가 자기를 돌봐주는 대신 누군가가 돈을 지불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고 충격을 받습니다. 로자 아줌마는 그저 나를 사랑하기 때문에 돌봐주는 줄 알았기에 밤새도록 울고 또 울었습니다. 빅토르 위고를 좋아하는 하멜 할아버지는 길에서 양탄자를 팝니다. “할아버지, 사람은 사랑 없이도 살 수 있나요.” 할아버지는 그렇다고 말하며 부끄러운 듯 고개를 숙입니다. 유태인 수용소에서 살아나온 로자 아줌마는 모든 위조 서류를 가지고 있습니다. 몇 대 째 순수 독일인이라는 증명서도 있습니다. 로자 아줌마는 한밤중에 겁에 질려 지하실로 숨어 들어가기도 합니다. 로자 아줌마의 병이 깊어갈수록 모모는 밤이 무서웠고, 아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