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30.0℃
  • 맑음서울 29.4℃
  • 맑음대전 30.6℃
  • 맑음대구 32.2℃
  • 구름조금울산 24.7℃
  • 맑음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3.4℃
  • 맑음고창 27.1℃
  • 구름조금제주 23.4℃
  • 맑음강화 26.0℃
  • 맑음보은 29.4℃
  • 맑음금산 29.7℃
  • 맑음강진군 26.7℃
  • 맑음경주시 30.3℃
  • 구름많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전세계 계명 가족 한국어 말하기 대회

외국인 학생들, 한국어 실력 마음껏 뽐내

 

지난 5월 24일 ‘전세계 계명 가족 한국어 말하기 대회’가 의양관 운제실에서 열렸다.


이번 대회는 올해 창립 120주년을 맞아 기존의 우리학교 한국어 학당과 교환학생들에 더해 해외에 있는 계명 코리아학당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1부 개회식과 2부 말하기 대회로 나눠져 진행됐다. 개회식에서 김선정(한국문화정보학·교수) 국제처장은 “작년보다 행사의 규모가 커진 것은 창립 120주년을 맞이하여 전 세계 계명가족이 한 자리에 모여 축하하는 자리를 만들기 위해서다.”며 “오늘 행사가 우리 모두에게 즐겁고 의미 있는 행사가 되기를 바라고 오랫동안 기억할 수 있는 하루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대회진행 중간에는 사회자가 외국인 학생들의 편지로 장식된 타불라라사 나무에 걸린 편지들을 읽으며 외국인 학생들이 우리학교와 한국에 대해 가지는 마음을 알아보는 시간도 마련되었다.


‘한국과 나’ 또는 ‘계명과 나’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대회는 내용, 유창성, 소품사용과 시간준수, 전달력 등 4개 기준으로 심사가 이뤄졌다. 본선은 예선을 통과한 참가자를 대상으로 초급 2명, 중급 6명, 고급 6명 등 총 14명이 참여했다. 대상은 ‘너와 난 다르지 않아’라는 주제로 발표한 홍콩에서 온 이완정(한국어학당) 씨가 차지하였다. 이완정 씨는 “어학당 선생님들이 많이 도와주시고, 격려해주셨다. 친구들도 열심히 응원해주어서 힘을 낼 수 있었다.”고 소감을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