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0.6℃
  • 맑음강릉 22.0℃
  • 맑음서울 20.5℃
  • 연무대전 21.4℃
  • 맑음대구 22.5℃
  • 맑음울산 23.0℃
  • 구름조금광주 21.6℃
  • 맑음부산 22.8℃
  • 구름조금고창 21.8℃
  • 구름많음제주 18.7℃
  • 맑음강화 20.2℃
  • 맑음보은 20.8℃
  • 맑음금산 21.1℃
  • 구름조금강진군 21.9℃
  • 맑음경주시 23.1℃
  • 맑음거제 23.3℃
기상청 제공

2020학년도 1학기 전면 원격수업에 따라 명교생활관 운영 변경

기존 입사예정자 중 대면강의 수강생만 입사

자율보강기간 입사 일정 등은 논의 중

 

우리학교는 지난 4월 22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020학년도 1학기 전체 수업의 대부분을 비대면 원격강의로 진행하기로 했다. 한편 대면수업이 불가피한 실험·실습·실기 과목의 경우 5월 4일부터 대면강의를 시작하며, 이에 따라 1학기 명교생활관 입사대상자와 운영방법도 변경되었다.

 

입사대상자는 기존 입사예정자 가운데 대면수업 수강생에 한하며, 원격강의만 수강하는 학생들은 제외된다. 명교생활관은 지난 4월 22일부터 24일까지 명교생활관 홈페이지를 통해 입사 신청을 받았다. 입사 기간은 4월 30일부터 5월 3일까지이며, 기숙사비는 입사 후 기존에 납부한 기숙사비와 차액을 확인해 정산될 예정이다.

 

기숙사비를 입금했으나 입사대상에서 제외된 학생들의 기숙사비는 에드워드 시스템에서 환불 신청이 가능하며 신청일로부터 7일에서 14일 내에 환불될 예정이다. 이들은 추후 자율보강기간(6월 23일~7월 17일) 및 2020학년도 2학기 입사자 모집 시 결격사유가 없다면 우선 선발된다. 배창범 명교생활관 행정팀장은 “자율보강기간에 기숙사 입주가 필요한 학생들은 누구나 입사 신청을 할 수 있으며, 학생들마다 입주를 원하는 기간이 다를 수 있어 세부사항을 논의 중이다”고 밝혔다.

 

기숙사 운영에도 일부 변경사항이 있다. 2인실은 기존과 같이 운영되지만 3인실과 4인실은 2인실로 운영된다. 3인실과 4인실을 신청한 학생들은 추가 비용을 부담하지 않는다. 감염병 예방을 위한 수칙도 다음과 같이 운영될 예정이다.

 

기숙사 내 식당을 이용 시 ▶줄을 설 때 사회적 거리두기 적용 ▶발열 체크 ▶1인 1석 1방향 식사 ▶동별 지정 식사구역 이용 권장 ▶식당 건물 1층과 2층 분리 사용 ▶주말은 동별 식사시간 지정

 

명교생활관 사생 입사를 앞둔 배창범 팀장은 “매일 기숙사 내부와 공용공간(화장실, 샤워실 등)에 대한 소독과 방역을 철저히 하고 있다”며 “기숙사 내 유증상자가 발생할 시 선별진료소로 보낸 후 검사 결과에 따라 조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사설]위기를 극복하는 지혜 우리나라는 현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때문에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고 있다. 대학도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위기를 맞았다. 지금 코로나19는 국가의 중앙 및 지방 행정 조직, 입법 조직의 능력, 사회 곳곳에 도사리고 있던 문제, 그리고 국민의 수준까지 적나라하게 드러내고 있다. 이처럼 각종 문제는 평소에는 잘 드러나지 않다가 결정적인 순간에 드러난다. 유사 이래 크고 작은 위기는 언제나 있었다. 문제는 위기를 어떻게 극복하느냐이다. 위기를 극복하는 방법은 다양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평상심을 유지하는 일이다. 평상심을 잃으면 우왕좌왕 일의 순서를 정확하게 판단하지 못할 뿐 아니라 문제의 본질을 파악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안타깝게도 우리나라는 큰 위기를 맞아 평상심을 제대로 유지하지 못하고 있다. 물론 평소에도 평상심을 유지하기가 어려운데 위기 때 평상심을 유지하기란 더욱 어렵다. 그러나 평소에 평상심을 잃으면 큰 문제가 일어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위기 때 평상심을 잃으면 자칫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낳을 수도 있다. 위기 때일수록 큰 지혜를 발휘해야 한다. 역사는 지혜를 얻는데 아주 효과적인 분야다. 역사는 위기 극복의 경험을 풍부하게 기록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