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8.2℃
  • 맑음강릉 18.5℃
  • 맑음서울 19.2℃
  • 구름조금대전 19.7℃
  • 구름많음대구 16.5℃
  • 구름많음울산 15.8℃
  • 구름조금광주 20.3℃
  • 구름많음부산 18.3℃
  • 구름많음고창 17.3℃
  • 맑음제주 19.9℃
  • 맑음강화 18.3℃
  • 구름조금보은 17.7℃
  • 구름많음금산 17.7℃
  • 흐림강진군 18.6℃
  • 구름많음경주시 16.9℃
  • 흐림거제 17.7℃
기상청 제공

국제학술행사 연이어 개최

실크로드 인문학 국제학술회의, 한국학 국제학술대회

 

외국인 교수와 유학생 학기를 맞아 내·외국인 교수의 연구 활동을 지원하는 각종 국제학술행사가 열렸다.

지난 10월 18일, 동천관에서 ‘2019 실크로드 인문학 국제학술회의’가 열렸다. 이번 국제학술회의는 우리학교 실크로드 중앙아시아연구원의 주관으로 경상북도와 대학혁신지원사업의 후원을 받아 개최됐으며, ‘둔황으로 가는 길: 시공간적 매트릭스로서의 실크로드’를 주제로 도로시 웡(버지니아대) 교수 등 국내·외 석학 13명의 발표 및 토론이 진행됐다.

 

신일희 총장은 환영사에서 “동방과 서방은 실크로드를 통해 함께 성장해왔다. 교류는 경제, 정치, 문화적으로 공존과 상생의 미덕을 보여준다.”며 “이번 국제학술회의가 서반구에서 동반구를 거쳐 이제 다시 중반구를 향하며 인류의 미래에 공존의 가치를 깨우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10월 31일과 11월 1일 양일 간 한국학연구원이 주최한 ‘한국학 국제학술대회’가 동천관에서 열렸다. 한국학 국제학술대회는 ‘한국학의 새로운 지평: 한국전통과 서구근대의 만남과 융합’을 주제로 진행됐다. 또한 한국의 미학사, 사상·철학, 미술사, 어문 등 4개의 세션으로 나뉘어, 홍원식(철학윤리학) 교수 외 21명의 발표자의 발표와 종합토론으로 활발한 논의가 이뤄졌다.

 

이윤갑(사학·교수) 한국학연구원장은 “우리학교 한국학연구원은 해외의 한국학연구자들과 학술적·문화적으로 소통하고 교류하면서 한국학을 인류 보편적 가치를 구현하는 세계적인 학문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한국학을 인류 보편적 가치를 구현하는 선진적 학문으로 심화 발전시키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