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5.2℃
  • 맑음강릉 10.9℃
  • 연무서울 8.3℃
  • 맑음대전 6.4℃
  • 맑음대구 11.0℃
  • 맑음울산 12.6℃
  • 박무광주 7.4℃
  • 맑음부산 13.3℃
  • 흐림고창 3.3℃
  • 맑음제주 12.3℃
  • 구름조금강화 6.2℃
  • 맑음보은 3.2℃
  • 맑음금산 3.4℃
  • 맑음강진군 8.8℃
  • 맑음경주시 10.5℃
  • 맑음거제 12.9℃
기상청 제공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뉴스 마인드’는 일상 성장의 힘

URL복사

뉴스는 신선한 놀라움! 신문기자로 20여 년 일하면서 이 뉴스 격언은 늘 머릿속을 맴돌았다. 자칫 단순하게 되풀이되기 쉬운 일상에 생동감을 불어넣는 역할을 뉴스가 하기 때문이다. 온갖 대중매체(매스미디어)를 통해 뉴스가 넘치는 세상이지만 신선한 놀라움은 뉴스가 현실과 대결하는 에너지이다. 

 

나는 뉴스를 <일상의 삶을 새롭게 만드는 태도와 노력>으로 정의한다. 국어사전은 일상(日常)을 ‘날마다 반복되는 생활’이라고 풀이한다. 일상의 새로움을 추구하는 뉴스마인드 관점에서 보면 이 같은 풀이는 일상의 소중함을 맥빠지게 만든다. 일(日)은 태양의 움직임이다. 상(常)은 한결같이 떳떳함이다. 

 

일상은 태양의 햇빛과 잠시도 떨어질 수 없다. 태양이 날마다 지구에 떳떳함을 준다면 우리는 일상의 새로움으로 태양을 마주하는 태도가 필요하지 않을까. 나는 태양과 맺는 이 같은 관계를 ‘일상의 새로움을 위한 뉴스마인드’라고 규정한다. 태양의 움직임이 한결같이 떳떳하다면 나의 삶도 한결같이 떳떳해야 비로소 진정한 일상이 된다고 할 것이다. 

 

일상의 단순 반복은 뉴스의 적(敵)이다. 당당하고 떳떳하게 태양을 마주하면서 현실과 대결하는, 자신을 끊임없이 넘어서는(비욘드, beyond) 태도와 노력이 일상다움이다. 무엇을 제대로 본다는 것은 그냥 눈에 들어오는 게 아니라 일상을 새롭게 이룩한다는 의미다. 봄이라는 계절을 나타내는 춘(春)은 땅 속에 있던 초목의 싹이 햇빛과 만나 자신을 이룩하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이다. 그래서 태양(日)이 들어 있다. 

 

계명(啓明)은 밝은 새로움을 개척한다는 뜻이니, 삶의 새로움으로써 뉴스를 창조하는 의미이기도 하다. 하늘에는 계명대와 뜻이 같은 별인 계명성(샛별)이 빛난다. 나는 별(星)을 특별(特別)로 이해한다. 특별함은 일상을 성장시키는 새로움에서 돋아난다. 특별해야 별처럼 빛난다. 자기 자신의 일상을 특별하게 느끼며 가꿀 수 있어야 빛나는 계명성이 될 수 있다. 

 

올해 봄에 <뉴스마인드 연습 노트>를 쓰는 좋은 습관을 시작해보자. 자신을 새롭게 보는 특별한 계기가 되리라. 취업을 위한 실력은 물론 평생 자신을 지키는 디딤돌 역할도 할 수 있다. 삶과 역사는 뉴스와 함께 성장한다는 신선한 통찰이 궁금하면 미첼 스티븐스 교수의 《뉴스의 역사》와 《비욘드 뉴스》에서 답을 얻을 수 있다.

관련기사





[사설] 환경과 식생활, 새로운 관점이 필요한 시기 지구온난화는 국제적으로 심각하게 논의되고 있는 문제다. 일부 선진국을 중심으로 적정 기준의 이산화탄소를 배출할 수 있는 권리를 제정한 교토의정서가 1997년 채택된 후, 지난 2015년에는 195개국이 참여하여 “지구 온도상승을 산업화 이전보다 1.5도까지 제한하도록 노력”하기로 한 파리기후협약을 맺었다. 우리나라도 파리기후변화협정에 따라 2030년까지 예상배출량 대비 37%까지 감축하기로 했다. 국제연합식량농업기구(FAO)는 농업과 식량 및 식품 산업이 전체 이산화탄소 배출량의 약 25%를 차지한다고 보고했다. 개발도상국의 경제성장과 함께 육류소비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농업과 식량 및 식품 산업의 이산화탄소 배출량 중 축산업이 차지하는 비중은 50%인데, 그 중 절반은 육류, 특히 소고기 생산에서 나온다. 이처럼 육류 생산 과정에서 배출되는 이산화탄소를 줄이자는 취지에서 ‘고기없는 월요일’ 운동이 전개되고 있다. 원래 ‘고기없는 월요일’은 2003년 미국 블룸버그 고등학교의 비만관리 프로그램으로 시작되었다가 비틀즈 그룹 멤버인 폴 매카트니가 2009년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열린 유엔기후변화회의(UNFCCC)에서 환경운동으로 제안하면서 전 세계로 확산되었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