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9.4℃
  • 구름많음강릉 7.2℃
  • 구름많음서울 8.2℃
  • 구름조금대전 9.7℃
  • 구름많음대구 8.4℃
  • 울산 7.7℃
  • 구름많음광주 11.0℃
  • 흐림부산 10.0℃
  • 구름많음고창 10.8℃
  • 흐림제주 13.0℃
  • 구름많음강화 5.7℃
  • 구름조금보은 7.8℃
  • 구름조금금산 8.3℃
  • 흐림강진군 9.3℃
  • 흐림경주시 8.2℃
  • 구름많음거제 11.3℃
기상청 제공

신라대, 졸업생 `스펙' 학교가 보증

(부산=연합뉴스) 김상현 기자 = 최근 취업난으로 구직자들의 경력이나 외국어 능력, 각종 자격증 등 `스펙(취업에 필요한 요소)'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신라대가 전국 대학 가운데 처음으로 재학생들의 스펙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보증하는 경력관리 시스템을 도입한다.

신라대는 올 신학기부터 학과와 학생 개인의 경력로드맵을 만들고 학생들의 경력개발 과정을 전산화해 입학부터 졸업 이후까지의 경력을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경력관리시스템(CDP.Career Developement Path)을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신라대는 이번 학기부터 취업지원부서와 각 학과가 연계해 학과와 학생별 경력로드맵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학생들의 경력관리 실태를 수시로 점검, 관리한다.

또 졸업생들에게 재학기간에 쌓은 각종 경력을 증명하는 총장 명의의 경력증명서를 발급해 취업 등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경력증명서에는 어학연수와 외국어 교육, 정보화 교육 등 취업 관련 교육이수 실적은 물론 리더십 교육과 현장실습, 해외인턴, 사회봉사 등 다양한 경력정보가 수록된다.

이 제도가 정착되면 신라대 졸업생들은 믿을만한 세부 경력정보를 기업에 신속하게 제공할 수 있고, 학교도 졸업생 재교육이나 취업지원 활동에 활용함으로서 취업률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장희정 신라대 취업지원부장은 "최근 기업들의 채용방식이 학벌위주에서 경력중심으로 변함에 따라 경력관리 시스템을 도입했다"며 "이 시스템 도입으로 학생들이 일찍부터 취업마인드를 가질 수 있고, 취업희망 기관이나 기업에 따라 독창적인 경력 설계와 관리도 가능하다"고 말했다.

joseph@yna.co.kr
(끝)

관련기사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모든 존재의 이야기를 들어주는 이들에게,  ‘어머니와 나’ 오늘도 밥은 제때 먹었는지, 수업에서 ‘예시’를 들어 쉽게 설명했는지 물으시는 아빠께 툴툴거렸다. 당신 딸의 나이가 별로 실감나지 않으시는 눈치다. 사실, 저 안에 담긴 아빠의 마음을 모르지 않는다. 그래 놓고 돌아서서 후회하는 나 같은 학생들이 많으리라. 이 책은 어느 이름 모를 여사님의 일상 목소리를 기록한 것이다. 대화의 상대이자, 책의 저자인 김성우는 바로 그녀의 아들. 70대 초반쯤 되셨을 법한 여사님은 일상에서 마주하는 수많은 상황-거창한 시대적 사건부터 천 원에 산 감자 이야기까지-에 대한 단상들을 꾸밈없는 잔잔한 언어로 들려준다. 그런데 책을 읽어가다 보면 모든 이야기가 편편이 분절된 것이 아닌, 세월만큼 깊어진 그녀의 너그러운 지혜로 꿰어졌음을 발견하게 된다. 이 책은 한 여인이 존재했음을 증명하는 구술사이자 그녀의 에세이요, 삶에 대한 성찰을 담은 철학서인 것이다. 문학과 철학의 언어는 때로 우리에게 추상적으로 다가온다. 평범한 사람들의 삶과는 별 관련 없는, 재주 많은 이들의 영역인양 느껴지기도 한다. 리터러시 연구자로서 문자 자체에 대한 이해력을 넘어 삶이 스며있는 소통에 대해 이야기 해 온 저자는 “나의 어머니가 이해할 수 있는 언어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