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9.7℃
  • 맑음강릉 15.9℃
  • 박무서울 12.5℃
  • 박무대전 14.5℃
  • 흐림대구 18.7℃
  • 구름많음울산 17.2℃
  • 박무광주 16.6℃
  • 박무부산 17.2℃
  • 구름많음고창 15.8℃
  • 박무제주 16.9℃
  • 맑음강화 10.3℃
  • 구름많음보은 12.3℃
  • 구름많음금산 14.8℃
  • 구름조금강진군 16.8℃
  • 흐림경주시 17.5℃
  • 구름조금거제 17.3℃
기상청 제공

2014년 2월까지 우리학교 동산도서관 환경개선 공사실시 돼

‘노후시설교체, 시설보완 공사와 더불어 운영방법도 개선’

1993년에 개관한 우리학교 동산도서관이 건물과 시설을 보강하고 학습과 연구를 위한 스마트 도서관 구현을 위해 오는 11월 1일부터 2014년 2월까지 약 15개월에 걸쳐 도서관 환경개선공사를 실시한다.

공사는 냉난방시설교체, 화장실 리모델링, 건물구조 보강, 외부 적벽돌 교체 등의 노후시설교체와 그룹스터디 룸 34실 364석 설치, 24시간 개방 가능한 노트북 열람실 125석과 일반열람실 320석으로 환경을 개선하고 전자정보실 pc를 183대에서 265대로 늘린다. 더불어 UCC제작실, 미디어감상실, 이용자교육장설치 등의 시설보완 공사가 이뤄진다. 시설뿐만 아니라 운영방법도 개선되어 전자·멀티 기능을 통합한 스마트 도서관을 구현하고 장서관리 방법을 개선하여 자료실 공간을 재배치하고 모빌랙 및 밀집서고를 설치하며 자료실 출입문 제거로 전관의 자료실 개념을 도입한다.

공사기간 중 도서관 이용은 3열람실은 2013년 2월까지 이용이 가능하며 임시일반열람실인 영상정보실과 1층 로비는 2013년 9월까지 이용이 가능하다. 그리고 도서관 3층 1, 2, 대학원열람실은 오는 11월 1일부터 폐실 된다. 공사이후에는 2014년 2월부터 일반열람실 1층을 이용하게 된다. 고문헌실과 4~6층 자료실, 1층 3열람실은 2013년 10월부터 자료실로 이용된다. 2층 전자정보실과 1층 멀티미디어 정보실은 2013년 9월까지 이용이 가능하며 2014년 2월부터는 전자정보실과 일반열람실로 각각 변경돼 이용된다. 기말고사 기간 중 이용가능 한 단과대학 강의실은 추후 공지될 예정이다.

동산도서관은 1958년 계명기독대학 도서관으로 개관하여 1993년 성서캠퍼스에 ‘동산도서관’으로 명명됐다. 1994년 도서관 업무를 계획하고 비전을 제시하는 제1차 도서관 중장기발전실무계획서를 5개년 계획으로 작성하여 2차, 3차 계획으로 이어져 오고 있고, 1998년에는 도서관 직원의 자발적인 연구에 힘입어 기존 조직 형태에서 탈피하여 정보지원, 주제정보, 학술정보, 디지털정보 팀조직을 도입하여 시설의 확장, 조직의 개편, 시스템의 도입, 업무 프로세스의 변경 등 이용자 서비스를 최우선으로 하여 현재의 대학도서관계를 선도하는 도서관으로 모습을 갖추게 되었다.

관련기사





[사설]위기를 극복하는 지혜 우리나라는 현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때문에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고 있다. 대학도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위기를 맞았다. 지금 코로나19는 국가의 중앙 및 지방 행정 조직, 입법 조직의 능력, 사회 곳곳에 도사리고 있던 문제, 그리고 국민의 수준까지 적나라하게 드러내고 있다. 이처럼 각종 문제는 평소에는 잘 드러나지 않다가 결정적인 순간에 드러난다. 유사 이래 크고 작은 위기는 언제나 있었다. 문제는 위기를 어떻게 극복하느냐이다. 위기를 극복하는 방법은 다양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평상심을 유지하는 일이다. 평상심을 잃으면 우왕좌왕 일의 순서를 정확하게 판단하지 못할 뿐 아니라 문제의 본질을 파악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안타깝게도 우리나라는 큰 위기를 맞아 평상심을 제대로 유지하지 못하고 있다. 물론 평소에도 평상심을 유지하기가 어려운데 위기 때 평상심을 유지하기란 더욱 어렵다. 그러나 평소에 평상심을 잃으면 큰 문제가 일어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위기 때 평상심을 잃으면 자칫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낳을 수도 있다. 위기 때일수록 큰 지혜를 발휘해야 한다. 역사는 지혜를 얻는데 아주 효과적인 분야다. 역사는 위기 극복의 경험을 풍부하게 기록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