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3.2℃
  • 흐림강릉 22.6℃
  • 서울 23.7℃
  • 대전 25.6℃
  • 구름많음대구 31.8℃
  • 구름조금울산 30.2℃
  • 흐림광주 27.5℃
  • 구름많음부산 27.7℃
  • 흐림고창 27.0℃
  • 제주 29.6℃
  • 흐림강화 23.1℃
  • 흐림보은 24.2℃
  • 흐림금산 26.9℃
  • 흐림강진군 29.8℃
  • 구름많음경주시 30.7℃
  • 구름조금거제 27.2℃
기상청 제공

5월 4일부터 성서‧대명캠퍼스 도서관 재개방

휴관 76일만에…학생 수업 지원 위해 제한적 개방

그룹 스터디룸, 일반열람실 등은 이용 불가…도서 대출‧반납은 비대면으로

의학도서관, 기존 출입통제 유지할 듯

 

동산도서관(성서캠) 및 초암도서실(대명캠)이 오는 5월 4일부터 재개방된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지난 2월 19일 휴관한 지 76일 만이다. 동산도서관은 일부 대면수업이 재개됨에 따라 학생들의 원만한 수업을 지원하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다만 일부 시설은 이용자 안전이 완전히 확보되기 전까지 이용 제한 조치가 이어질 전망이다.

 

동산도서관과 초암도서실은 각각 기존 운영시간보다 3시간, 2시간 30분가량 단축 운영된다. 두 곳 모두 개방시간은 오전 9시로 기존과 동일하며 동산도서관은 오후 7시까지, 초암도서실은 오후 5시까지 출입할 수 있다. 동산도서관의 경우 학기 중 토요일은 오전 9시부터 13시까지 이용할 수 있었으나, 대면수업 전면 재개 전까지 주말과 공휴일에는 휴관한다. 아울러 감염 우려를 최소화하기 위해 도서 대출 및 반납은 자동대출‧반납기를 활용한 비대면 방식으로만 이뤄지고, DVD 대출은 당분간 중단된다.

 

동산도서관과 초암도서실 모두 자료실을 비롯한 노트북 열람실, 자율학습실 등 대부분의 공간을 정상적으로 이용할 수 있다. 단, 이용자 안전을 위해 많은 인원이 함께 이용하는 그룹 스터디룸과 휴게실, 일반열람실 등은 개방하지 않는다. 마찬가지로 초암도서실 또한 자료실을 제외한 코워킹스페이스(co-working space), 열람실 등 밀폐된 공간은 이용할 수 없다.

 

도서관 출입통제는 한층 강화된다. 모든 이용자들은 도서관 내에서 마스크를 필히 착용해야 하며, 발열 여부를 확인한 후 출입할 수 있다. 또한 졸업생 및 휴학생, 지역주민은 재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당분간 도서관 이용이 불가능하다.

 

한편 의학도서관은 동산도서관과 달리 기존의 출입 제한 방침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4월 7일부터 의학도서관은 의과대학 관계자 외 외부인 출입을 제한해왔다. 의과대학 행정팀 관계자는 “의과대학 학생들 또한 임상실습 대상자를 제외하고는 원칙적으로 의과대학 건물 출입을 제한하고 있는 관계로 의대 소속이 아닌 외부 학생들의 출입은 당분간 어려울 것 같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총, 균, 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우리 사회가 떠들썩했을 때 재레드 다이아몬드 교수의 명저 ‘총, 균, 쇠’를 떠올리는 것은 아주 자연스러운 일이었다. 20여 년 전, 문학사상사에서 펴낸 6백60여 페이지의 방대하고 육중한 이 책을 보름을 넘겨 독파했을 때 그 만족감은 아직도 뇌리에 선하다. 한마디로 감동과 충격이었다. 그때까지만 해도 인류의 역사와 문명은 지역적으로 위대한 발상지나 그 이동과 인종주의적인 이론들로 가득했지만 ‘총, 균, 쇠’는 달랐다. 우선 이 책은 1만3천 년 인류역사의 기원을 마치 파노라마처럼 풍부한 자료와 설득력 있는 문장으로 엮어냈다. 다이아몬드 교수는 유전학, 병리학, 생태지리학, 문화인류학, 언어학, 진화생물학, 고고학 등 온갖 학문들을 동원해 인류 발전의 속도에 대해 분석하고 있다. 여기서 인상적인 점은 이 책이 지나치게 과학적 이론이나 깊이 있는 생물학 또는 역사와 지리적 상식을 요구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그래서 방대한 양임에도 읽으면서 지루하지 않았다. 다이아몬드 교수는 한국이 강대한 이웃나라들에 둘러싸여 있지만 독특한 문화, 언어, 민족과 독립을 유지한 이유에 대해 지리적 조건이 훌륭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한다. 우리나라가 수려한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