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4.4℃
  • 구름많음강릉 18.1℃
  • 황사서울 13.9℃
  • 황사대전 16.2℃
  • 황사대구 17.3℃
  • 황사울산 18.6℃
  • 황사광주 17.8℃
  • 황사부산 19.0℃
  • 구름조금고창 16.4℃
  • 황사제주 16.4℃
  • 구름많음강화 9.3℃
  • 맑음보은 15.2℃
  • 맑음금산 16.2℃
  • 맑음강진군 17.3℃
  • 맑음경주시 18.4℃
  • 구름많음거제 17.2℃
기상청 제공

‘남자는 관심이 없을 때, 연락부터 끊어!’

URL복사
남자는 감정 진행의 원칙상 마음에 들면 그날로 바로 좋아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사귈 수도 있다. 따라서 소개팅 이후에 연락이 없었다면 내게 마음이 없었다고 봐도 무방하다.

그렇다면 또다시 소개팅에 실패하지 않도록 여자가 소개팅에서 성공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서 몇 가지 배워보도록 하자.

첫 번째, 소개팅 당일 정말 최선을 다해서 꾸며야 한다. 첫 만남에서는 이미지가 중요하다. 따라서 소개팅에 성공하고 싶다면 나의 가장 예쁜 모습을 보여 줄 수 있어야 한다. 두 번째, 약속 장소에 너무 늦지 말고, 먼저 와서 기다릴 때는 책을 읽고 있도록 하자. 이런 내면의 내숭이 다른 여자들과 차별화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세 번째, 여자는 그렇게 말을 많이 할 필요도, 재밌게 해 줄 필요도 없다. 다만 처음 만났을 때 상냥한 미소로 인사를 건네고, 잘 들어주고, 잘 호응해주고, 잘 웃어만 줘도 충분히 좋은 인상을 심어 줄 수 있다.

네 번째, 만약 당신과 두 번째 데이트를 해야 하는데 모든 경비를 지출해야 한다면? 그럼 당신과의 만남이 부담스러울 수밖에 없다. 대개 남자는 당연히 저녁은 자신이 살 것을 각오하고 나오게 된다. 그런데 이 순서를 깨어버린다면? 여자가 저녁을 사게 된다면 다음 만남에 대한 부담이 사라지기 때문에 두 번째 만남이 성사될 가망성이 크다. 대개 여자가 밥을 사면 자신의 가치가 떨어진다고 착각하는데, 오히려 자신의 가치를 높일 수 있는 방법이란 사실을 잊지 말자.

마지막으로 마무리는 여자가 주도하자. “그만 일어나 볼까요?” 여자는 집으로 가면서 그에 대한 답변을 문자 메시지로 전송하면 된다. 집에 도착하면 씻은 후 전화를 걸어 오늘 데이트에 관한 잡담으로 마무리를 하면 된다.

최고의 하루를 선사해도 상대방 스스로가 가장 중요시 여겼던 부분을 내게서 발견할 수 없었다면 그날의 데이트는 실패로 끝난다. 다만 우리는 현재 자신의 한계 내에서 최선을 다할 수 있을 뿐이다. 그 모습이 내가 보여줄 수 있는 가장 아름다운 모습이기 때문이다.
애프터신청 받을 수 있는 방법은?
미팅이나 소개팅을 할 때 서로 호감도 표시하고 분위기 좋게 놀다가 헤어졌는데, 다음날 되면 연락이 오지 않습니다. 처음에는 내가 착각했나 보다 생각했는데, 몇 번 반복되다 보니 무엇이 문제인지 걱정됩니다. 제가 마음에 드는 남자가 있어도 소개팅 이후로 연락이 이어지지 않아서 항상 남자친구로 발전되지 않아요. 새 학기 소개팅에서는 꼭 성공할 수 있도록 도와주세요.

관련기사





[1178호 사설] 중독을 좋아하세요?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라는 소설 제목을 패러디해 여러분께 던진다. 코로나19와 더불어 살기 시작한 지난 1년이 지나고 새롭게 맞이한 신학기에 이렇게 묻는 것이 뜬금없는 이야기일지도 모르겠다. 그러나 한 번씩 세상을 약간만 삐딱하게 바라보면 이제까지 보이지 않았던 새로운 세계가 보이진 않을까? 노자의 도경 1장에 道可道 非常道라는 문구가 있다. “도가 말해질 수 있으면 진정한 도가 아니다”라고 해석할 수 있다. 우리 주위에는 참 많은 사람이 자신만이 옳다고 주장한다.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정치가, 기업가, 의료인, 학자들은 마치 자신만이 이 나라를 구할 수 있는 유일한 사람이라 주장하고 반 시민도 삶의 모든 영역에서 자신이 마치 전문가인 양 주장하면서 다른 이의 견해를 무시하곤 한다. 고용인은 자신이 부리는 사람이 열심히 일해야 한다는 이유에서 근로자를 선호하고, 피고용인은 노동을 제공하고 그 대가로 임금을 받는다는 의미로 노동자를 선호한다. 같은 사람인데 마치 다른 사람인 양 근로자와 노동자를 외친다. 자신의 관점에서 자신이 원하는 것만을 바라보면서. 존재 자체가 의문시되기도 하는 노자가 우리 시대에 나타난다면 앞서 주장하는 사람들이 도를 따르고 있다고 인정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