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6.4℃
  • 맑음강릉 7.6℃
  • 박무서울 -1.9℃
  • 박무대전 -4.0℃
  • 박무대구 -2.3℃
  • 맑음울산 3.5℃
  • 박무광주 0.1℃
  • 맑음부산 5.0℃
  • 맑음고창 -3.7℃
  • 맑음제주 7.4℃
  • 맑음강화 -4.9℃
  • 구름조금보은 -6.3℃
  • 맑음금산 -5.9℃
  • 맑음강진군 -2.3℃
  • 맑음경주시 -3.6℃
  • 맑음거제 0.9℃
기상청 제공

감원한파에도 뜨는 직업 10선

(뉴욕=연합뉴스) 김현준 특파원 = 금융위기와 경기침체로 감원 한파가 몰아치고 있지만 이에 아랑곳 없이 뜨는 직업들이 있다.

8일 미 경제전문 방송 CNBC에 따르면 미 노스이스턴대 경영대는 최근의 고용 추세와 채용전문가들의 응답을 토대로 고용주들이 여전히 인재를 찾아나서고 있는 10가지 직업을 소개했다.

이들 직업은 어려워진 금융시장 환경에서 자산을 더 잘 관리할 수 있게 해주거나 경기침체로 비용절감에 나서는 기업들이 더욱 효율적인 경영을 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는 분야이다.

회계사, 브랜드 매니저, 파산변호사, 기업 예산분석가, 경영학 교수, 금융자문가, 재무분석가, 정보시스템 분석가, 조달.계약 전문가, 물류 전문가가 바로 이런 직업이다.

회계사의 경우 기업들의 회계에 대한 규제와 감독이 강화되는 것에 맞춰 구인 수요가 증가세를 지속하고 있다고 노스이스턴대 린 새리카스 MBA 경력센터 소장은 말했다.

경기침체기에 많은 기업들이 마케팅 비용을 줄이면서 적은 예산으로도 상품을 잘 홍보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춘 브랜드 매니저와 예산을 효율적으로 짜 경영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예산분석가, 기업의 재무 건전성을 높여주는 재무분석가들도 기업의 구인 수요가 많아지는 분야다.

파산 변호사의 경우 리먼브러더스, 트리뷴 등과 같이 파산보호 신청을 하는 기업들이 잇따르면서 이를 맡아 처리할 전문가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대표적 직업이다.

금융자문가는 금융시장의 요동으로 많은 사람들이 손실을 보면서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는 경우다.

이밖에 고객들의 요구를 파악해 이를 상품개발자가 이해할 수 있게 하는 정보시스템 분석가, 자재나 장비 등을 좋은 조건에 구입해 효율적으로 수송하고 보관함으로써 기업 경비를 줄이는데 도움이 되는 조달.계약 전문가와 물류 전문가들도 고용하려는 기업이 늘어나는 분야라고 CNBC는 전했다.

june@yna.co.kr
(끝)

관련기사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모든 존재의 이야기를 들어주는 이들에게,  ‘어머니와 나’ 오늘도 밥은 제때 먹었는지, 수업에서 ‘예시’를 들어 쉽게 설명했는지 물으시는 아빠께 툴툴거렸다. 당신 딸의 나이가 별로 실감나지 않으시는 눈치다. 사실, 저 안에 담긴 아빠의 마음을 모르지 않는다. 그래 놓고 돌아서서 후회하는 나 같은 학생들이 많으리라. 이 책은 어느 이름 모를 여사님의 일상 목소리를 기록한 것이다. 대화의 상대이자, 책의 저자인 김성우는 바로 그녀의 아들. 70대 초반쯤 되셨을 법한 여사님은 일상에서 마주하는 수많은 상황-거창한 시대적 사건부터 천 원에 산 감자 이야기까지-에 대한 단상들을 꾸밈없는 잔잔한 언어로 들려준다. 그런데 책을 읽어가다 보면 모든 이야기가 편편이 분절된 것이 아닌, 세월만큼 깊어진 그녀의 너그러운 지혜로 꿰어졌음을 발견하게 된다. 이 책은 한 여인이 존재했음을 증명하는 구술사이자 그녀의 에세이요, 삶에 대한 성찰을 담은 철학서인 것이다. 문학과 철학의 언어는 때로 우리에게 추상적으로 다가온다. 평범한 사람들의 삶과는 별 관련 없는, 재주 많은 이들의 영역인양 느껴지기도 한다. 리터러시 연구자로서 문자 자체에 대한 이해력을 넘어 삶이 스며있는 소통에 대해 이야기 해 온 저자는 “나의 어머니가 이해할 수 있는 언어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