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9.9℃
  • 구름조금강릉 16.9℃
  • 구름조금서울 20.7℃
  • 구름많음대전 21.8℃
  • 맑음대구 17.3℃
  • 구름많음울산 15.6℃
  • 구름많음광주 20.0℃
  • 구름조금부산 16.4℃
  • 구름조금고창 18.6℃
  • 맑음제주 19.9℃
  • 맑음강화 17.8℃
  • 구름조금보은 17.7℃
  • 구름조금금산 20.0℃
  • 구름조금강진군 18.0℃
  • 흐림경주시 15.8℃
  • 구름조금거제 17.2℃
기상청 제공

'1인 창업' 늘려 일자리 만든다

전통식품 식품제조업 기준 완화

URL복사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정부는 아이디어와 창의적 서비스로 승부하는 1인 창조기업을 적극 돕겠습니다. 이렇게 되면 고추장 손맛이 뛰어난 할머니가 사업가로 변신할 수 있습니다"
연초 대통령이 신년사에서 일자리 창출 해법으로 이처럼 '1인 기업 확대'를 거론한 뒤 불과 수 개월만에 관련 정책의 밑그림이 나왔다.

중소기업청은 26일 창의적 아이디어.기술.전문지식을 보유한 개인(가족)의 원활한 창업을 돕기 위한 '1인 창조기업 활성화 방안'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정부는 우선 '아이디어 비즈 뱅크' 시스템을 구축, 유망한 창업 아이디어를 적극 발굴한다. 정부측 주민자치센터.주민서비스 정보시스템과 민간 포털 사이트를 연계한 네트워크를 통해 아이디어를 수집하고, 인터넷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아이디어 발굴단'도 운영한다.

1인 창업의 발목을 잡는 규제들도 대폭 완화한다. 상법을 고쳐 최저자본금 조건 등을 폐지하고 발효식품 및 유과 등 전통식품 소규모 사업장에 한해 건축물 용도변경, 배출시설 설치 등의 식품제조영업신고 기준도 완화한다.
아울러 간장.벌꿀 등 전통식품을 시골집에서도 팔 수 있도록 식품위생법상 즉석 판매.제조 가능식품의 범위를 넓혀주고, 닭.오리 뿐 아니라 장류.음료 등에도 옻을 사용할 수 있게 한다.

또 1인 기업은 대도시에서 창업하더라도 '등록세 중과' 대상에서 제외한다. 현행 지방세법상 대도시에 법인을 등록하면 무거운 등록세를 매기고 있다. 지금까지 1인 기업에 적용되지 않았던 고용보험 중 실업급여도 인정해주기로 했다.

일단 창업이 이뤄지면, 정부가 일감을 확보하는데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배려한다. 1인 창조기업에 대해서는 정부의 공공구매 참여 기준을 완화하고, 이들 기업에 아웃소싱을 주는 중소기업에 바우처 방식으로 계약비용의 일부(10%, 300만원 한도)도 지원한다. 오는 6~7월에는 '매칭 상담회'도 열어 해외 바이어와 1인 기업을 연결해준다.

1인 기업의 경영 안정을 위해 창업자금 등 정책자금을 우선 배정하고, 최대 1억원까지 보증이 가능한 '1인 창조기업 특례보증제도'도 도입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기술신보가 1인 기업이 가진 무형의 가치 등을 반영한 평가지표, 보증취급 절차 등을 마련한다.

이밖에 1인 기업이 꾸준히 새 아이디어와 기술을 발굴, 존속할 수 있도록 전용 연구.개발(R&D) 사업도 추진하고, 단독 법률로서 '1인 창조기업 육성법'을 새로 만들거나 '소기업 및 소상공인특별법' 등 기존 법률을 개정, 1인 창업에 대한 법.제도적 지원 근거도 갖출 계획이다.

shk999@yna.co.kr
(끝)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