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5.3℃
  • 구름많음강릉 30.7℃
  • 흐림서울 26.4℃
  • 구름조금대전 28.7℃
  • 구름많음대구 30.0℃
  • 흐림울산 28.6℃
  • 구름많음광주 29.7℃
  • 구름많음부산 27.5℃
  • 구름조금고창 29.2℃
  • 구름많음제주 30.2℃
  • 구름많음강화 25.7℃
  • 구름조금보은 27.0℃
  • 구름조금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9.3℃
  • 구름많음경주시 28.4℃
  • 구름많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이성태 "5만원권 널리 사용되기 바란다"

(서울=연합뉴스) 최현석 기자 = 이성태 한국은행 총재는 23일 "5만 원권이 널리 편리하게 사용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총재는 이날 오전 한은 본관 지하 1층 현송장에서 개최된 5만 원권 발행 개시식에서 인사말을 통해 "1973년 1만 원권 발행 이후 1인당 국민소득이 110배 이상 커졌고 정액 자기앞수표가 고액권 대신 널리 사용되면서 사회적 비용이 많이 들었다"며 "이에 따라 36년 만에 새 고액권인 5만 원권이 발행돼서 기쁘다"고 말했다.

이 총재는 "한은은 발권당국으로서 안전하고 편리한 은행권을 만들어서 여러분에게 공급해야 할 막중한 책무가 있어 감회가 더 깊다"고 강조했다.

이 총재는 도안 인물이 여성인 점과 띠형 홀로그램 등 첨단 위조방지장치, 시각장애인 배려에 주안점을 둔 것을 5만 원권의 특징으로 설명하고 차질없이 고액권을 발행한 한은 발권국 직원들과 도안자문위원, 조폐공사 등을 격려했다.

이날 개시식에는 이 총재와 김대식 금융통화위원, 이주열 부총재, 강태혁 감사, 이광준 부총재보, 이내황 발권국장 등이 참석했다.

harrison@yna.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