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8.4℃
  • 구름조금강릉 34.8℃
  • 구름많음서울 30.1℃
  • 소나기대전 28.4℃
  • 구름많음대구 31.1℃
  • 구름많음울산 32.2℃
  • 구름많음광주 30.7℃
  • 구름조금부산 30.3℃
  • 구름많음고창 30.6℃
  • 구름조금제주 32.9℃
  • 구름많음강화 28.9℃
  • 흐림보은 26.2℃
  • 구름많음금산 27.7℃
  • 구름많음강진군 31.2℃
  • 구름많음경주시 33.1℃
  • 흐림거제 30.0℃
기상청 제공

한국 경기회복 속도 OECD 최고

(서울=연합뉴스) 심재훈 박용주 기자 = 한국의 경기 회복 속도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가운데 가장 빠를 것으로 전망됐다.

반면 주요 7개국(G7) 등 대부분의 선진국들은 향후 경기 전망이 여전히 암울할 것으로 분석됐다.

20일 기획재정부 등에 따르면 OECD는 최근 경기선행지수(CLI) 보고서에서 한국의 2월 CLI가 94.5로 전달의 92.9보다 1.6 포인트 증가하며 30개 회원국 가운데 최고의 회복세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수치 자체보다 증감률에 의미가 있는 CLI는 산업활동동향, 주택 동향, 금융.통화 현황, 국내총생산(GDP) 흐름을 복합적으로 계산한 것으로 보통 6개월 후의 경기를 예측하는 주요 지표로 쓰인다.

주로 CLI가 100 이상에서 증가하면 경기 팽창, 감소하면 경기 하강을 의미하며 100 이하에서 CLI가 증가하면 경기 침체에서 회복하는 것을 의미한다.

OECD 회원국 가운데 CLI가 전월 대비 증가한 나라는 한국(1.6 포인트)을 포함해 멕시코(0.5 포인트), 이탈리아(0.4 포인트), 터키(0.3 포인트), 핀란드(0.3 포인트), 뉴질랜드(0.2 포인트), 폴란드(0.2 포인트), 프랑스(0.1 포인트) 등 8개국밖에 없다.

그중에서도 한국의 증가폭은 나머지 국가들에 비해 훨씬 커 가장 두드러지게 회복세를 보일 것으로 예측됐다.

OECD 회원국 전체 평균은 2월 CLI가 92.0으로 전월 대비 0.7 포인트가 감소했으며 G7 또한 0.8 포인트가 줄어 2월 시점에서 볼때는 주요국들의 경제가 여전히 침체 일로에 있음을 나타냈다.

한국과 중국, 인도, 인도네시아, 일본이 포함된 주요 아시아 5개국(Major Five Asia)도 0.9 포인트 줄었다.

회원국별로 보면 인도네시아의 2월 CLI가 전월 대비 3.8 포인트 급감해 경기 침체가 가속화될 것으로 전망됐으며 슬로바키아 -2.6 포인트, 브라질 -2.4 포인트, 러시아 -1.9 포인트, 일본 -1.5 포인트 순으로 경기 악화가 예상됐다.

재정부 관계자는 "최근 광공업 생산이 전월 대비 소폭 증가하는 등 여러 실물 지표가 호전 기미를 보이는데다 외화 유동성 확충으로 금융 시장도 안정되고 있어 OECD 회원국 가운데 경기 침체에서 가장 빨리 탈출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 것 같다"고 밝혔다.

하지만 그는 "2월 수치이긴 하지만 우리나라 또한 CLI가 100 이하이기 때문에 전체적으로 다른 나라들에 비해 좋아진다는 의미지 경기가 V자형으로 급격히 회복된다는 의미로 받아들이기엔 성급한 측면이 있다"고 말했다.

president21@yna.co.kr
speed@yna.co.kr
(끝)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