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2.1℃
  • 구름조금강릉 -6.2℃
  • 서울 -8.3℃
  • 흐림대전 -10.8℃
  • 맑음대구 -10.7℃
  • 맑음울산 -8.6℃
  • 흐림광주 -6.4℃
  • 맑음부산 -6.1℃
  • 흐림고창 -12.2℃
  • 흐림제주 1.1℃
  • 흐림강화 -8.7℃
  • 흐림보은 -13.5℃
  • 맑음금산 -13.7℃
  • 흐림강진군 -8.0℃
  • 맑음경주시 -10.7℃
  • 맑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녹색성장의 새로운 패러다임과 우리의 역할


2005년 3월 유엔 아시아 태평양경제사회이사회(UN Economic and Social Commission for Asia and Pacipic, ESCAP) 주관으로 서울에서 열렸던 제5차 환경과 개발에 관한 아시아 태평양 환경개발장관회(The Fifth Ministerial Conference on Environment and Development in Asia and Pacific)에서 녹색성장(Green Growth)이란 용어가 처음으로 사용되었다.

이 회의의 주요한 쟁점은 아시아 태평양지역의 저개발 국가들이 경제성장의 필요성과 환경보전의 필요성을 어떻게 조화시킬 것인가 였다. 선진국의 산업화 단계를 거치지 않고 경제성장 단계에서부터 환경과 조화를 이루며 성장하도록 하는 전략을 세웠는데 이것을 녹색성장 전략(green growth strategy) 이라고 하였다. 이런 녹색성장 전략의 추진을 위해서는 이전의 선진국들에 의한 세계경제의 성장으로 인한 온실가스 배출증가로 나타난 환경위기는 모든 국가가 해결해야 할 문제이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세계 각국은 지구의 환경파괴를 최소화 하면서 경제성장을 지속적으로 할 수 있는 국가성장의 발전 전략을 필요로 했고, 이에 따라 녹색성장의 패러다임이 탄생하게 되었다. 따라서 녹색성장이란 저탄소화에 따른 녹색산업화에 기반을 두고 경제성장을 증진시키는 새로운 개념의 성장이라고 할 수 있다.

국내의 경우 2008년 8·15 경축사를 통해 ‘저탄소 녹색성장’을 향후 60년을 이끌어 갈 새로운 국가비전으로 제시했다. 이는 전 세계적 녹색 경주 상황에서 앞서 나감으로써 기후변화 이슈에 적극 대응하고 이를 통해 국가 성장동력을 확보하는 미래발전 전략인 것이다.

저탄소 녹색성장이 제시된 후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기후변화대응 종합기본계획(‘08.9.19)’, 경기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녹색뉴딜사업 추진계획(’09.1.6)’, 녹색기술 육성을 위한 ‘녹색기술 연구개발 종합계획(‘09.1.13)’, 녹색산업 및 고부가가치 서비스산업 육성 등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충하기 위한 ‘신성장동력 비전 및 발전전략(’09.1.6)’ 등을 속속 구체화해 나가고 있다.

이러한 시대적인 요구에 발 맞추어서 우리학교도 이에 필요한 인재양성의 메카로써 새로운 분야의 지식을 전달할 수 있는 새로운 커리큘럼과 융합학문을 도입이 요구된다고 판단된다. 특히 대구경북지역에서도 이와 관련된 산업육성과 인재양성을 위해 많은 노력을 경주하고 있는 바 우리학교도 이에 같이 힘을 합하여 새로운 패러다임에 부응하고 시대를 리드할 수 있는 시스템을 도입하여야 할 것이다.

관련기사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모든 존재의 이야기를 들어주는 이들에게,  ‘어머니와 나’ 오늘도 밥은 제때 먹었는지, 수업에서 ‘예시’를 들어 쉽게 설명했는지 물으시는 아빠께 툴툴거렸다. 당신 딸의 나이가 별로 실감나지 않으시는 눈치다. 사실, 저 안에 담긴 아빠의 마음을 모르지 않는다. 그래 놓고 돌아서서 후회하는 나 같은 학생들이 많으리라. 이 책은 어느 이름 모를 여사님의 일상 목소리를 기록한 것이다. 대화의 상대이자, 책의 저자인 김성우는 바로 그녀의 아들. 70대 초반쯤 되셨을 법한 여사님은 일상에서 마주하는 수많은 상황-거창한 시대적 사건부터 천 원에 산 감자 이야기까지-에 대한 단상들을 꾸밈없는 잔잔한 언어로 들려준다. 그런데 책을 읽어가다 보면 모든 이야기가 편편이 분절된 것이 아닌, 세월만큼 깊어진 그녀의 너그러운 지혜로 꿰어졌음을 발견하게 된다. 이 책은 한 여인이 존재했음을 증명하는 구술사이자 그녀의 에세이요, 삶에 대한 성찰을 담은 철학서인 것이다. 문학과 철학의 언어는 때로 우리에게 추상적으로 다가온다. 평범한 사람들의 삶과는 별 관련 없는, 재주 많은 이들의 영역인양 느껴지기도 한다. 리터러시 연구자로서 문자 자체에 대한 이해력을 넘어 삶이 스며있는 소통에 대해 이야기 해 온 저자는 “나의 어머니가 이해할 수 있는 언어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