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7.0℃
  • 흐림강릉 22.4℃
  • 서울 24.5℃
  • 대전 24.2℃
  • 천둥번개대구 24.6℃
  • 울산 26.1℃
  • 흐림광주 24.3℃
  • 부산 25.2℃
  • 흐림고창 24.5℃
  • 구름많음제주 31.8℃
  • 흐림강화 24.9℃
  • 흐림보은 23.2℃
  • 흐림금산 23.8℃
  • 흐림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2.8℃
  • 흐림거제 26.0℃
기상청 제공

스킨십을 요구하는 남자친구‥

A.
남자친구가 스킨십을 요구하는 것은 ‘동창모임’에 가서 어떤 얘기를 들어서가 아니다. 원래부터 스킨십을 하고 싶었지만 참고 있다가 친구들의 말에 자극을 받았을 뿐이다. 어디까지나 연애란 스킨십의 가능성을 내포하고 있는 관계다. 그래서 일정 기한 동안 사귀게 되면 자연스럽게 스킨십을 요구하기 마련.

하지만 그의 스킨십 요구를 무작정 뿌리치게 되면 ‘애정의 유무’를 걸고 넘어지기 때문에 여자의 입장에서는 난처해 질 수밖에 없다. 그리고 스킨십에 대한 의견차이로 인해서 계속해서 다투게 되고, 그 때문에 서로가 서로에게 지쳐서 자칫 헤어지게 될 지도 모른다.

좀 더 현명하게 남자 친구를 컨트롤해야 하는데 사실 쉽지만은 않다. 왜냐하면 사랑을 함에 있어서 남자에게는 스킨십이 큰 비중을 차지하기 때문이다.

그래도 방법을 나열한다면 다음과 같다.

스킨십이 예상될 수 있는 장소는 사전에 차단하기.

서로의 사랑이 충만해질 때까지 스킨십의 수위를 조절하기.

무작정 결혼할 때까지 안 된다고 말하지 말고, 적당히 다음으로 미루기.

단둘이 술을 마시게 될 경우 취할 때까지 마시지 않기.

거절을 할 때는 어설프게 거절하지 말고 확실하게 거절하기 등

연애를 할 때 사람마다 중요시 여기는 부분이 있다. 누구는 함께 있는 것만으로도 즐겁고, 또 누구는 스킨십을 해야만 만족할 수 있다.

당신이 스킨십을 싫어하듯이 스킨십을 좋아하는 여자도 있고, 여자가 스킨십을 싫어해서 끝까지 참아내는 남자도 있다.

그런데 만약 그가 참을 수 없는 남자에 속한다면 서로의 관계는 결국 안 좋은 방향으로 흘러갈 수밖에 없다.

그렇기 때문에 무작정 그를 컨트롤 하려하기 보다는 서로가 만족할 수 있는 합일점을 찾아야 한다. 요컨대 스킨십을 싫어하는 자신을 존중하듯, 스킨십을 좋아하는 상대방도 존중할 줄 알아야 하는 것이다.
Q.
얼마 전 남자친구가 동창모임에 다녀왔는데, 그 이후로 자꾸 스킨십을 요구합니다. 친구들한테 무슨 얘기를 들은 것 같아요. 저는 그런 건 싫은데, 어떻게 스킨십을 요구하는 남자친구를 컨트롤 해야하나요?

관련기사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총, 균, 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우리 사회가 떠들썩했을 때 재레드 다이아몬드 교수의 명저 ‘총, 균, 쇠’를 떠올리는 것은 아주 자연스러운 일이었다. 20여 년 전, 문학사상사에서 펴낸 6백60여 페이지의 방대하고 육중한 이 책을 보름을 넘겨 독파했을 때 그 만족감은 아직도 뇌리에 선하다. 한마디로 감동과 충격이었다. 그때까지만 해도 인류의 역사와 문명은 지역적으로 위대한 발상지나 그 이동과 인종주의적인 이론들로 가득했지만 ‘총, 균, 쇠’는 달랐다. 우선 이 책은 1만3천 년 인류역사의 기원을 마치 파노라마처럼 풍부한 자료와 설득력 있는 문장으로 엮어냈다. 다이아몬드 교수는 유전학, 병리학, 생태지리학, 문화인류학, 언어학, 진화생물학, 고고학 등 온갖 학문들을 동원해 인류 발전의 속도에 대해 분석하고 있다. 여기서 인상적인 점은 이 책이 지나치게 과학적 이론이나 깊이 있는 생물학 또는 역사와 지리적 상식을 요구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그래서 방대한 양임에도 읽으면서 지루하지 않았다. 다이아몬드 교수는 한국이 강대한 이웃나라들에 둘러싸여 있지만 독특한 문화, 언어, 민족과 독립을 유지한 이유에 대해 지리적 조건이 훌륭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한다. 우리나라가 수려한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