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2.4℃
  • 서울 22.7℃
  • 흐림대전 25.4℃
  • 구름조금대구 29.0℃
  • 구름조금울산 28.2℃
  • 흐림광주 26.4℃
  • 구름조금부산 27.2℃
  • 흐림고창 26.8℃
  • 구름많음제주 30.0℃
  • 흐림강화 22.2℃
  • 흐림보은 23.6℃
  • 흐림금산 25.0℃
  • 구름많음강진군 27.7℃
  • 맑음경주시 28.5℃
  • 구름조금거제 26.6℃
기상청 제공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김주환 ‘회복탄력성’

제가 추천하고 싶은 책은 연세대 김주환 교수님의 회복탄력성(Resilience)입니다. 회복탄력성(Resilience)이란 자신에게 닥치는 온갖 역경과 어려움을 오히려 도약의 발판으로 삼는 힘이며, 어려움이나 실패가 없는 상태가 아니라 역경과 시련에 당당히 맞서 극복해낸 상태, 나아가 자신을 행복한 상태로 만들 수 있는 강력한 힘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단지 역경을 극복하는 힘이 아니라 즐겁고 진정성 있는 능력을 뜻하고, 억지로 끌려가는 것이 아니라 주도적으로 자신의 삶을 살 수 있는 능력이랍니다.

회복탄력성의 개념을 학자들마다 다양하게 제시하고 있는데, 의견을 종합해보면, ‘개인이 위협 또는 위험에 노출되었음에도 불구하고 현재 또는 궁극적으로 성공적 적응을 이루는 힘’이라고 합니다.

심리적 회복탄력성(Resilience)은 밑바닥까지 떨어져도 꿋꿋하게 튀어 오르는 능력을 일컬으며, 사람에 따라 탄성이 다르지만 떨어졌다가도 강한 회복탄력성으로 다시 튀어 오르는 사람들은 대부분의 경우 원래 있었던 위치보다 더 높게 올라간다고 합니다.

회복탄력성(Resilience) 즉, RQ지수의 구성요소는 자기조절능력, 대인관계능력, 감정통제력, 낙관성, 원인분석력, 공감능력, 자기효능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위험상황이나 심각한 역경과 충격적인 경험을 잘 이겨내고 적응하면서 건강하게 발달하는 성장의 힘이며, 불행이나 충격으로부터 급속히 회복하여 성공적으로 적응하는 수준이라고 합니다.

제가 이 책을 접하고 많은 사람에게 선물과 추천을 하였고, 특히 제 아들이 군대에 있을 당시 자유가 최고인 22살의 청춘이 묶여 있을 때, 다른 신간들과 더불어 부대로 보내주었었는데 “어머님 회복탄력성 이 책 너무 좋았답니다” 라는 말에 뿌뜻하였던 기억과 많은 추천 지인들의 인사와 제 수업을 듣는 수강학생들에게 자신의 회복탄력성(Resilience)에 관한 탐색의 과제를 내었을 때 너무 좋은 시간이었다는 많은 피드백들이 있었기에 이런 시간을 통해 한 번 더 추천해봅니다.

회복탄력성(Resilience) 개념을 이해하고 자신의 RQ점수를 체크해 본 후 변화하는 21세기 경쟁력 있는 행복한 여러분들이 되기를 바랍니다.

관련기사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총, 균, 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우리 사회가 떠들썩했을 때 재레드 다이아몬드 교수의 명저 ‘총, 균, 쇠’를 떠올리는 것은 아주 자연스러운 일이었다. 20여 년 전, 문학사상사에서 펴낸 6백60여 페이지의 방대하고 육중한 이 책을 보름을 넘겨 독파했을 때 그 만족감은 아직도 뇌리에 선하다. 한마디로 감동과 충격이었다. 그때까지만 해도 인류의 역사와 문명은 지역적으로 위대한 발상지나 그 이동과 인종주의적인 이론들로 가득했지만 ‘총, 균, 쇠’는 달랐다. 우선 이 책은 1만3천 년 인류역사의 기원을 마치 파노라마처럼 풍부한 자료와 설득력 있는 문장으로 엮어냈다. 다이아몬드 교수는 유전학, 병리학, 생태지리학, 문화인류학, 언어학, 진화생물학, 고고학 등 온갖 학문들을 동원해 인류 발전의 속도에 대해 분석하고 있다. 여기서 인상적인 점은 이 책이 지나치게 과학적 이론이나 깊이 있는 생물학 또는 역사와 지리적 상식을 요구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그래서 방대한 양임에도 읽으면서 지루하지 않았다. 다이아몬드 교수는 한국이 강대한 이웃나라들에 둘러싸여 있지만 독특한 문화, 언어, 민족과 독립을 유지한 이유에 대해 지리적 조건이 훌륭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한다. 우리나라가 수려한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