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6.4℃
  • 맑음강릉 30.3℃
  • 흐림서울 26.3℃
  • 흐림대전 26.9℃
  • 구름조금대구 26.8℃
  • 구름조금울산 28.4℃
  • 구름많음광주 27.6℃
  • 구름많음부산 28.2℃
  • 구름많음고창 28.0℃
  • 구름많음제주 30.3℃
  • 구름많음강화 25.7℃
  • 구름조금보은 24.7℃
  • 구름조금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9.0℃
  • 맑음경주시 28.1℃
  • 흐림거제 26.4℃
기상청 제공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단편애니메이션

URL복사

생각해 보니 올해도 벌써 한 달만을 남겨두고 있습니다. 돌아보면 특별한 뭔가를 이룬 것이 없음에도 항상 분주했고, 지금도 그렇고… 그러기에 올해의 남은 시간 앞에서 괜히 더 부담스럽고 근심되고… 현재를 살아가는 많은 사람들이 저와 비슷하지 않나 싶습니다. 이렇게 살다 보니 감성은 메말라가고 마음은 점점 여유를 상실해 가고, 삶이 건조해지는 것은 필연적 결과입니다. 이럴 때일수록 영화나 음악감상, 독서 등을 통한 감성적 충전을 통해 한 템포 쉬어가는 여유가 필요한 법인데, 물리적 시간의 한계는 어쩔 수가 없죠.

이럴 때 저는 단편작품들을 통해 감성충전을 하곤 합니다. 여러 작품들 중 지금도 긴 여운으로 남아 있는 작품이 있어 하나 소개하고자 합니다. 박세종 감독의 2004년 작품인 단편 애니메이션 . 개봉 후 30여 개의 영화제에서 수상을 하고 한국인 최초로 아카데미상 후보에 오르는 성과를 낸 이 애니메이션은 전쟁 중 아버지를 잃게 되는 주인공 ‘만욱’의 이야기를 통해 한국전쟁의 아픔을 잔잔하게 담아내고 있습니다. 추락한 비행기 잔해 속에서 노래를 부르며 놀고 있는 만욱이의 모습으로 시작되는 애니메이션은 전쟁으로 폐허가 된 마을 속에서 전쟁의 참상을 알기에는 너무 어린 만욱이의 천진난만한 모습을 시종일관 대비시키며 이야기를 전개하고 있습니다. 마을을 통과하는 철길을 통해 끊임없이 전쟁물자들이 이동되고, 마을과 그리 멀지 않은 곳에서는 전투기의 공습소리와 포탄 소리가 들려오지만, 어린 만욱이에게 전쟁은 한낱 놀이와 같습니다.

추락한 비행기에서 얻어지는 잔해들은 장난감을 만드는 재료이며, 군수물자들은 그저 신기하고 멋있어 보이는 물건들일 뿐입니다. 마치 아버지와 함께하는 것처럼 1인 2역을 하며, 전쟁 놀이를 하다 던진 돌멩이 수류탄에 자전거를 탄 집배원이 맞아 쓰러지는 코믹한 장면은 전쟁이라는 단어가 가져오는 답답함을 환기시키며 깨알 같은 웃음을 전해주기도 합니다. 그러나 집으로 배달된 소포(군사우편)를 통해 이야기는 진지하게 전쟁의 아픔을 그리기 시작합니다. 그 안에는 만욱이와 아버지가 함께 찍은 사진이 담긴 아버지의 지갑과 군번 줄 그리고 군화가 들어 있습니다. 전사한 아버지의 유품이 든 소포인 것입니다.

그러나 만욱이는 이것이 뭘 의미하는지 모릅니다. 단지 아버지가 자신에게 보낸 선물이라 생각합니다. 왜냐하면 오늘이 자신의 생일이기 때문입니다. 아무것도 모르는 만욱이는 자신의 발보다 훨씬 큰 아버지의 군화를 신고, 군번 줄을 목에 걸고 군인 흉내를 내며 마당을 돌아다닙니다. 그리고 이야기는 서서히 막을 내리게 됩니다. 특별히 임팩트가 있거나 자극적인 장면들 하나 없이 잔잔하게 이야기는 그렇게 마무리 되지만, 생일날 받은 아버지의 유품 그리고 그것을 생일선물이라 여기는 만욱이의 모습, 아이의 생일과 아버지의 죽음을 절묘하게 연결한 감독의 그 설정만으로도 전쟁의 아픔을 이해하기에 충분합니다. 작품에는 등장하지 않지만, 후에 진실을 마주하였을 때의 아이의 마음을 상상해 보면, 작품 속에서 시종일관 보여지던 아이의 순진한 웃음이 더욱 강한 슬픔으로 다가오게 됩니다.

관련기사





[사설] 다수결주의·합리주의 정치모델과 국가행복도 한국의 민주주의는 사실상 민주주의의 정체 또는 퇴행이라고 볼 수 있는 위기 가능성의 징후가 많다. 정치권에 대한 국민의 낮은 신뢰도, 정체성이 없는 정당정치 등은 한국 정치의 낮은 제도화 수준을 반영하고 있다. 이처럼 민주주의 토대를 위한 사회적 기반의 붕괴와 민주주의 절차의 핵심인 정당체제의 역할이 실종된 한국의 정치 상황에서 국민이 행복한 삶을 영위하기 위해 한국정치가 어떠한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함의를 제시하기 위해 다수결주의와 합의주의 정치모델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다수결주의는 말 그대로 다수의 뜻이 지배하는 정치원리를 의미한다. 이 원리는 다수를 점한 세력에게 정치권력을 집중시키는 것이며, 일사분란하고 결단력 있는 리더십과 신속한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하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다수결주의는 다수를 점하는 정치세력이 권력을 독점하기 때문에 야당은 다음 선거에서 권력을 획득하기 전까지는 침묵해야 한다. 다수결주의는 이러한 면에서 매우 배타적이고 경쟁적이고 적대적이다. 다수결주의가 작동되는 가장 대표적인 나라는 미국이다. 합의주의는 다수가 지배하는 정치원리라는 면에서는 다수결주의와 다를 바 없으나, 다수에 의한 지배를 최소한의 기준으로 삼는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