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23.5℃
  • 구름조금강릉 22.3℃
  • 구름조금서울 24.8℃
  • 대전 23.6℃
  • 흐림대구 24.5℃
  • 박무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3.7℃
  • 흐림부산 22.2℃
  • 맑음고창 22.6℃
  • 구름많음제주 22.6℃
  • 흐림강화 20.8℃
  • 구름조금보은 22.2℃
  • 흐림금산 22.1℃
  • 구름많음강진군 22.4℃
  • 흐림경주시 22.6℃
  • 구름많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내 맘의 둥지’를 찾아서


오후에 연구실에서 잔잔하게 흘러나오는 음악을 듣고 있다. 나른한 오후이기도 하고 뭔가를 해야만 한다는 강박관념에서 벗어나 충분한 마음의 평안을 구하는 시간이다. 나의 이런 마음에 흐르는 음악은 얼마 전 지인이 소속된 단체에서 연주한 곡이다. 그 지인과는 독일 유학시절 알게 된 오래된 후배다. 대구에서 공연한다고 해서 오랜만에 얼굴이나 볼까하면서 간 음악회에서 단지 후배의 얼굴이 아니라 내 마음의 정화를 얻었다. 마치 그 연주회 속에서 그 후배의 인생을 보는 것 같아서.

원래 음악을 좋아하고 즐겨 듣는 성향이라 음악에 대해서는 남다른 애착이 있다. 작곡가, 연주가 등을 구별해 같은 곡을 몇 번씩 듣기도 하고 작곡가와 연주가의 일대기를 책을 통해 찾기도 한다. 언젠가는 지휘자 니키쉬와 칼 뵘이 법학을 전공했다고 해서 그분들의 박사학위논문을 도서관에서 찾아 복사하기도 했다.

또 특정한 곡에 대해서는 어느 연주가가 좋다는 식의 풍문으로 특정 연주가의 음반을 찾아 헤매면서 음반수집에 심취하기도 했다. 예를 들어 베토벤 운명교향곡은 에리히 클라이버와 그 아들 카를로스 클라이버의 연주를, 모차르트의 피아노곡은 브렌델이나 우시다의 연주를 들었고 바흐나 그 이전의 고음악은 고음악 단체의 원전악기 연주를 통해 듣기도 했다. 오페라를 볼 땐 주인공의 연기와 노래에서 카타르시스를 느끼기도 했다. 그런데 그럴 때마다 뭔가 의문이 생겼다. 그 연주는 그 사람만의 연주가 아니라 참가한 모든 사람의 공연인데.

오늘 소개하는 음반은 이런 의미에서 나에게 소중한 음반이다. 이 음반은 ‘내 맘의 둥지’이다. 피아노나 바이올린, 첼로를 전공해 다른 분들의 연주를 위해 반주를 해주는 분들의 모임인 한국반주자연협회에서 나온 음반이다. 반주자, 그들은 비록 주목을 받지는 못하는 입장이지만 훌륭한 연주를 위해서는 결코 없어서는 안 되는 소금과 같은 존재들이다. 이 음반은 생의 소금과 같은 그들이 자신들의 모임을 통해 많은 사람들에게 시대의 화두인 가족의 화목과 평화를 위해 치유를 제공한다.

이 음반에 수록된 곡의 대부분을 작곡한 정애련 씨는 이태리에서 공부를 하고 독일에서 많은 활동을 했지만 이 음반의 곡들에서는 한국적 정서를 충분히 녹여 마치 평화롭고 화목한 성가정을 보는 것과 같은 느낌을 만들어 준다. 또한 바리톤 송기창 씨의 경우 중압감이 아닌 편안함 그대로의 소리와 우리의 정서 속에 깊이 들어와 우리를 동화시키고 있고 우리 학교의 교수이신 소프라노 강혜정 선생님의 경우 그 특유의 청아하고 아름다운 소리로 우리의 인생을 깊이 생각하게 해준다.

봄이다. 이 따스한 봄날에 가족의 평화와 사랑을 느끼게 해주는 이 음반의 노래들을 마음속 깊이 소장해보는 것은 아무 생각 없이 살아가는 우리의 마음에 새로운 사랑이 움트게 할 것이다.

관련기사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총, 균, 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우리 사회가 떠들썩했을 때 재레드 다이아몬드 교수의 명저 ‘총, 균, 쇠’를 떠올리는 것은 아주 자연스러운 일이었다. 20여 년 전, 문학사상사에서 펴낸 6백60여 페이지의 방대하고 육중한 이 책을 보름을 넘겨 독파했을 때 그 만족감은 아직도 뇌리에 선하다. 한마디로 감동과 충격이었다. 그때까지만 해도 인류의 역사와 문명은 지역적으로 위대한 발상지나 그 이동과 인종주의적인 이론들로 가득했지만 ‘총, 균, 쇠’는 달랐다. 우선 이 책은 1만3천 년 인류역사의 기원을 마치 파노라마처럼 풍부한 자료와 설득력 있는 문장으로 엮어냈다. 다이아몬드 교수는 유전학, 병리학, 생태지리학, 문화인류학, 언어학, 진화생물학, 고고학 등 온갖 학문들을 동원해 인류 발전의 속도에 대해 분석하고 있다. 여기서 인상적인 점은 이 책이 지나치게 과학적 이론이나 깊이 있는 생물학 또는 역사와 지리적 상식을 요구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그래서 방대한 양임에도 읽으면서 지루하지 않았다. 다이아몬드 교수는 한국이 강대한 이웃나라들에 둘러싸여 있지만 독특한 문화, 언어, 민족과 독립을 유지한 이유에 대해 지리적 조건이 훌륭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한다. 우리나라가 수려한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