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6.6℃
  • 흐림강릉 22.5℃
  • 서울 24.7℃
  • 대전 24.5℃
  • 대구 24.8℃
  • 울산 25.4℃
  • 흐림광주 25.2℃
  • 부산 24.8℃
  • 흐림고창 25.6℃
  • 구름많음제주 32.1℃
  • 흐림강화 24.9℃
  • 흐림보은 23.3℃
  • 흐림금산 24.0℃
  • 흐림강진군 27.5℃
  • 흐림경주시 22.8℃
  • 흐림거제 25.6℃
기상청 제공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오늘도 아이들이 굶어 죽는 이유를 아세요?

‘기아’라는 단어를 들었을 때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나는 광고의 한 장면이다. 황량한 아프리카의 어느 마을에 힘없이 늘어져 있는 아프리카 아이. 그리고 맑지만 힘없는 눈망울과 함께 등장하는 후원금 계좌 번호. 그래서 나는 매달 3만원을 기부하는 것만으로 아프리카의 기아 문제가 점차로 해결될 거라는 막연한 희망을 갖고 있었다. 그런데 장 지글러(Jean Ziegler)의 『왜 세계의 절반은 굶주리는가?』는 기아 문제가 후원금만으로는 해결될 수 없는, 상당히 복잡한 문제임을 잘 설명해 준다. 나는 여러분들에게 이 책에 담겨 있는 많은 사례 중에 두 가지만 소개할까 한다.

첫째. 2014년 현재에도 기아 문제가 지속되는 이유는? 인구에 비해 식량 생산량이 부족해서? 아니다. 이미 우리는 현재보다 두 배나 많은 인구도 먹여 살릴 수 있을 만큼의 식량을 생산하고 있다. 식량 부족 문제는 두 가지 면에서 생각해 볼 수 있는데, 하나는 상당량의 곡물이 동물을 기르는 데 사용되기 때문이고, 다른 하나는 투기 자본 때문이다. 잠비아는 옥수수를 주식으로 하는 나라로 국민들이 만성적인 기아로 허덕이고 있다. 이 나라 사람들에게는 1년 동안 25만 톤의 옥수수가 필요한데, 미국의 한 사육장에서는 소가 1년 동안 50만 톤의 옥수수를 먹고 있다. 가축 사육보다 더 심각한 문제는 몇몇 금융 자본가들이 자신의 이익 추구를 위해 곡물의 가격을 마음대로 조절하는 데 있다. 투기꾼들은 갑자기 시장에 대량의 곡물을 내보내거나 사들이는 방법으로 곡물 가격을 조절한다. 이들에게는 국제기구나 가난한 나라의 정부가 곡물을 살 수 있는지 여부는 전혀 중요하지 않다.

둘째. 1970년 칠레의 대통령 후보인 아옌데(Allende)는 15세 이하의 모든 어린이들에게 하루에 분유 0.5리터를 무상 배급하겠다는 공약을 한다. 당시 칠레의 많은 아이들이 영양실조를 겪고 있었기 때문이다. 그 해 11월 아옌데는 대통령이 되었다. 그런데 이 지역 분유 시장을 독점하고 있던 네슬레(Nestle)는 칠레 정부와의 협력을 거부했다. 왜? 칠레가 외국에 대한 의존에서 벗어나게 되면 네슬레가 그간 누려왔던 특권을 잃을 것이 두려웠기 때문이다. 아옌데는 네슬레와의 협상 결렬로 분유를 배급하겠다는 공약을 지키지 못했다. 그리고 미국의 도움을 받은 피노체트(Pinochet)의 쿠데타가 성공하면서 아옌데 정권은 물러났고, 결국 칠레의 아이들은 또 다시 영양실조와 배고픔에 시달리게 되었다.

세계의 절반이나 되는 사람들이 오늘도 몇 초마다 굶어 죽고 있다. 왜 세계의 절반이 굶주리는지 여전히 궁금하다면, 이 책을 읽기를 권한다. 이 책이 전하는 슬프고도 사실적인 더 많은 이야기를 통해 여러분들도 세계의 기아 문제에 좀 더 많은 관심을 갖게 되기를 바란다.

관련기사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총, 균, 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우리 사회가 떠들썩했을 때 재레드 다이아몬드 교수의 명저 ‘총, 균, 쇠’를 떠올리는 것은 아주 자연스러운 일이었다. 20여 년 전, 문학사상사에서 펴낸 6백60여 페이지의 방대하고 육중한 이 책을 보름을 넘겨 독파했을 때 그 만족감은 아직도 뇌리에 선하다. 한마디로 감동과 충격이었다. 그때까지만 해도 인류의 역사와 문명은 지역적으로 위대한 발상지나 그 이동과 인종주의적인 이론들로 가득했지만 ‘총, 균, 쇠’는 달랐다. 우선 이 책은 1만3천 년 인류역사의 기원을 마치 파노라마처럼 풍부한 자료와 설득력 있는 문장으로 엮어냈다. 다이아몬드 교수는 유전학, 병리학, 생태지리학, 문화인류학, 언어학, 진화생물학, 고고학 등 온갖 학문들을 동원해 인류 발전의 속도에 대해 분석하고 있다. 여기서 인상적인 점은 이 책이 지나치게 과학적 이론이나 깊이 있는 생물학 또는 역사와 지리적 상식을 요구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그래서 방대한 양임에도 읽으면서 지루하지 않았다. 다이아몬드 교수는 한국이 강대한 이웃나라들에 둘러싸여 있지만 독특한 문화, 언어, 민족과 독립을 유지한 이유에 대해 지리적 조건이 훌륭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한다. 우리나라가 수려한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