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6.4℃
  • 맑음강릉 30.3℃
  • 흐림서울 26.3℃
  • 흐림대전 26.9℃
  • 구름조금대구 26.8℃
  • 구름조금울산 28.4℃
  • 구름많음광주 27.6℃
  • 구름많음부산 28.2℃
  • 구름많음고창 28.0℃
  • 구름많음제주 30.3℃
  • 구름많음강화 25.7℃
  • 구름조금보은 24.7℃
  • 구름조금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9.0℃
  • 맑음경주시 28.1℃
  • 흐림거제 26.4℃
기상청 제공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뮤지컬 ‘맨 오브 라만차’

URL복사

뮤지컬 ‘맨 오브 라만차’는 1965년 뉴욕에서 초연된 이래 반세기 동안 세계 곳곳에서 상연되며 명작의 반열에 오른 브로드웨이 뮤지컬이다. 이 공연이 처음 막을 올렸을 때 평론가들은 상업 극장가에서 오래 버티지 못할 것이라 예상했었다. 여기에는 여타의 뮤지컬과 달리 특별한 무대 전환이나 화려한 의상도 없으며, 진지한 주제와 실험적 구성 등 연극적 요소가 강할 뿐더러 뮤지컬 넘버도 몇 곡이 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예상과 달리 ‘맨 오브 라만차’는 대중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 냈고, 토니상 5개 부분 석권과 2,328회 연속 공연의 대기록을 세운다. 


세르반테스의 고전 ‘돈키호테’가 원작인 이 뮤지컬의 제목은 돈키호테가 아니라 ‘맨 오브 라만차’이다. 연극이나 오페라, 발레에서는 모두 주인공이 돈키호테지만 뮤지컬에서는 주인공이 돈키호테가 아니라 작가인 세르반테스이기 때문이다. 세금 징수원이었던 그는 원리원칙을 고수하는 성격으로 교회에 세금을 부과했다가 신성모독으로 수감생활을 하게 된다. 지하 동굴감옥에서 종교재판을 기다리던 그는 다른 죄수들에게 자신을 변론해야 할 상황에 처해진다. 결국 세르반테스는 자신이 쓴 소설을 통해서 스스로에 대한 변호를 시도하는데, 그 과정에서 극중극의 형태로 돈키호테를 공연하게 되고, 감옥에 갇힌 다른 죄수들이 거기에 동참하면서 뮤지컬 ‘맨 오브 라만차’는 현실의 세르반테스의 수감 생활과 허구의 돈키호테의 모험 이야기가 교차하는 액자 구조를 갖는다. 


극중극에서 돈키호테의 모험은 사랑과 자유, 용기가 외쳐지는 이상의 세계를 상징한다. 반면 돈키호테의 아버지, 세르반테스가 갇힌 감옥은 부정이 만연한 현실의 세계를 반영한다. 주지하다시피 이상이란 현실화될 수 없기 때문에 이상인 것이며, 따라서 이상과 현실은 서로 양립할 수 없는 차원, 다른 레벨에 각기 위치한다. 그러나 이 뮤지컬의 결말에서는 네덜란드의 화가 에셔(M. C. Escher, 1898~1972)의 그림처럼 극의 전경인 돈키호테의 세계와 극의 후경인 세르반테스의 세계가 교묘하게 합일한다. 만날 수 없는 두 세계가 만나는 그 지점에서 현실과 극의 경계가 점차 무너지고, 이제 공연은 ‘진짜’ 현실의 관객에게도 실제적인 영향력을 행사하게 된다. 이를 보며 관객들은 꿈에 대해서 이룰 수 없지만 포기할 수 없는 가치에 대해 생각하게 되기 때문이다. “이룰 수 없는 꿈을 꾸고, 이뤄질 수 없는 사랑을 하고, 싸워 이길 수 없는 적과 싸움을 하고, 견딜 수 없는 고통을 견디며, 잡을 수 없는 저 밤하늘의 별을 잡자”고 떠벌이는 미치광이 할아버지의 이야기는 이상과 현실의 경계를 무너뜨리는 교묘한 액자 양식을 통해서 관객들에게 실제적인 설득력을 갖는 것이다. 

관련기사





[사설] 다수결주의·합리주의 정치모델과 국가행복도 한국의 민주주의는 사실상 민주주의의 정체 또는 퇴행이라고 볼 수 있는 위기 가능성의 징후가 많다. 정치권에 대한 국민의 낮은 신뢰도, 정체성이 없는 정당정치 등은 한국 정치의 낮은 제도화 수준을 반영하고 있다. 이처럼 민주주의 토대를 위한 사회적 기반의 붕괴와 민주주의 절차의 핵심인 정당체제의 역할이 실종된 한국의 정치 상황에서 국민이 행복한 삶을 영위하기 위해 한국정치가 어떠한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함의를 제시하기 위해 다수결주의와 합의주의 정치모델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다수결주의는 말 그대로 다수의 뜻이 지배하는 정치원리를 의미한다. 이 원리는 다수를 점한 세력에게 정치권력을 집중시키는 것이며, 일사분란하고 결단력 있는 리더십과 신속한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하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다수결주의는 다수를 점하는 정치세력이 권력을 독점하기 때문에 야당은 다음 선거에서 권력을 획득하기 전까지는 침묵해야 한다. 다수결주의는 이러한 면에서 매우 배타적이고 경쟁적이고 적대적이다. 다수결주의가 작동되는 가장 대표적인 나라는 미국이다. 합의주의는 다수가 지배하는 정치원리라는 면에서는 다수결주의와 다를 바 없으나, 다수에 의한 지배를 최소한의 기준으로 삼는다는